본문내용 바로가기

원자력 해체 란?

※ 발췌 : 한국원자력연구원, 2013

원전해체의 정의

  • IAEA 기준 : 원자력시설의 고유기능 제거 시 작업자 및 일반 대중의 건강과 안전을 확보하고 환경을 보호하면서 원자력시설의 사용연한이 끝나는 단계에서 취해지는 일련의 모든 행위
  • 유럽연합 기준 : 원자력시설의 운영 정지 후, 작업자와 일반대중의 보건과 안전을 확보하고 환경을 보호하면서 시설의 철거를 위해 취해지는 일련의 모든 기술적 행정적 행위
  • 미국 (10 CFR) 기준 : 시설을 운영상태로부터 안전하게 해제하여 아무 제한 없이 사용이 가능한 수준까지 잔류 방사능을 감소시킨 다음 운영허가를 종결시키는 것
화살표
원자력 이용 시설의 운전 종료 후 해당 부지를 안전하게 개방하기 위한 모든 활동

해체방식

원전해체방식 Stage 1, 원전해체방식 Stage 2, 원전해체방식 Stage 3
해체전략(해체전략, IAEA, 미국, 일본 로 구성된 목록입니다)
해체전략
IAEA 미국 일본
Stage 1 Deferred Dismantling(Safe Enclosure) SAFSTOR 밀폐관리
Stage 2 Entombment ENTOMB 차폐격리
Stage 3 Immediate Dismantling DECON 해체철거
  • Stage 1 : 원자력시설의 대부분 설비를 일정한 보호상태로 놓아두는 방식. 사용 후 핵연료 및 제반 방사성폐기물을 부지에서 제거 하지만, 그 외의 시설 설비들은 그대로 방치해 두는 방식
  • Stage 2 : 원자로 내 압력용기 설비와 같이 방사능에 많이 오염되어 있는 일부 시설들을 외부와 차단하여 밀폐하는 방식
  • Stage 3 : 사용 후 핵연료를 비롯한 제반 방사성폐기물과 위험 수준 이상의 방사능을 유출하는 모든 설비들을 원자력시설에서 완전히 제거하는 방식

해체전략

즉시해체(Immediate Decommissioning)
  • 시설의 운전 정지 후 단기간 내에 장비, 건물 및 부지의 오염준위를 개방(release) 가능한 수준으로 제염/해체
  • 많은 국가에서 즉시해체 방식 적용하여 해체 수행
  • 일반적으로 장수명 핵종 등이 포함된 시설에 적용
지연해체(Deferred Decommissioning)
  • 일정 기간 동안 시설은 안전하게 관리 후 오염준위를 개방 가능한 수준으로 제염/해체
  • 일반적으로 사용 후 핵연료는 제거함
  • 지연 기간 동안 방사능 저감(핵종의 반감기) 효과를 고려할 수 있어 일부 국가에서 적용(영국)
차폐격리(Entombment)
  • 방사성물질을 포함하고 있는 시설 내에 구조적으로 안정한 물질을 넣어 장기간 안전한 물질을 넣어 장기간 안전하게 격리(콘크리트)

해체순서 및 기간

기간: 5년까지 shutdown - 1. sf제거, 시설 유지 관리 2. 해체 전략 수립 및 기획. 해체준비 - 1.시설특성조사, 2.해체 계획 수립, 3.인허가. 제염 - 1. 핵심 설비 제염, 2. 건물 제염. 해체 - 1. 핵심 설비(RPV, SG, RCP, PZR)해체, 2. 2차 및 보조계통 해체, 3. 기타 구조물/ 설비 해체.  폐기물 처리 - 1. 폐기물 처리, 2. 포장 및 이송. 부지복원 - 1. 최종현황조사, 2. 부지 복원 및 개방

자료관리 담당자

원자력안전과
권순환 (051-888-3031)
최근 업데이트
2018-08-06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