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지진의 피해

대지진은 강한 지진동과 현저한 지각운동에 의해 자연계 및 인간사회에 큰 영향을 미친다. 지진동에 의한 건조물의 파괴는 거주자의 사상(死傷)으로 이어지기도 하고 부상을 면했다 해도 집을 잃거나 직장을 잃기도 한다. 기물의 뒤집혀짐과 낙하도 사상이나 화재의 원인이 된다.

지진 시에는 동시에 여러 지점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소방능력이 떨어지므로 대화재로 발전하기 쉽다. 화재가 지진의 피해를 수배, 수십 배로 증폭시킨 예도 적지 않다. 특히 전력, 전화, 수도, 가스 등의 전선, 배관에 큰 피해를 주며 도로, 철도, 다리, 터널, 공항, 항만시설 등의 산업시설 파괴와 교통, 식료, 물자 공급의 지장으로 그 피해는 사회적 영향으로까지 파급된다. 그 외 유해물질의 유출이나 소문 등에 기인하는 혼란이나 그것에 동반하는 각종 사고 등도 생각할 수 있다.

따라서 지진은 여러가지 종류의 자연재난 중에서도 가장 격렬하며 극적인 지질, 지형학적인 변화와 함께 막대한 피해를 가져오는 재난라고 볼 수 있다. 역사상 지진에 의한 최대의 피해는 1556년에 중국 Shensi성(省)에서 발생했으며 이로 인하여 830,000명이 사망했다. 이러한 규모의 인명피해는 태풍, 화산 등 다른 종류의 재난에서는 거의 예상할 수 없다. 국내에서 발생한 최대의 지진재난는 서기 779년에 경주에서 발생했으며 집들이 무너져 100여명이 사망했다는 기록이 있다. 계기지진 기록 이후 발생한 최대 지진재난은 2016년 9월 12일 경주시에서 발생한 규모 5.8의 지진으로 부상자 23명, 피해액 110억원(9.368건)의 피해가 발생했다. 전 세계적으로 매년 규모 3 이상의 지진이 100,000 회 이상 발생하고 있으며 건조물에 심대한 피해를 줄 수 있는 규모 5 이상의 지진만도 연 100회 정도 발생한다(Bolt, 1978). 지진이 고대로부터 인류의 관심을 끌어온 이유는 일차적으로 이러한 대규모의 극적인 재난유형 때문이다.

자료관리 담당자

재난대응과
송철우 (051-888-2967)
최근 업데이트
2017-03-22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