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강서구

강서구

홈페이지 - http://www.bsgangseo.go.kr 바로가기
연혁

강서지역은 낙동강 하류지역에 위치하고 있어 사람이 생활하기에 적당한 지역으로 일찍부터 사람이 살기 시작하였을 것이다. 신석기시대의 유적과 유물로는 범방동, 북정조개더미의 문화층의 발견과 토기, 석기 등이 많이 출토되었다. 이 유적은 낙동강 서안지역의 가장 하류에 분포하여 어로가 이루어진 것으로 보인다. 청동기 시대의 문화는 농경보급과 청동기의 생산으로 다양한 종류의 분묘와 주거지가 만들어졌다. 강서지역은 금관가야 문화권으로, 김해는 선사시대 철생산 중심지로 여기서 채집된 사철을 제련하여 만들어진 철은 멀리 낙랑, 왜, 대방 까지 수출하였다는 기록이 보인다.
삼한, 삼국시대 강서지역은 변한 12국의 하나인 구야국(狗耶國)으로 변한의 맹주국 이었다. 중국의 『後漢書』건무(建武) 18년 기록에 보면, "가락국(駕洛國)을 세워 김수로왕이 시조가 되어 맹주국이 되었다"고 기록하고 있다. 『삼국사기』 법흥왕조에 보면, 동왕 19년(532)에 금관가야가 신라에 병합되어 금관군으로 고쳐 태수가 다스리게 하였다. 문무왕 20년(680) 금관소경으로 개칭하여 낙동강 상류를 하주(下州), 하류를 상주(上州)라 하였다. 경덕왕 16년 (757) 지방제도 개편때 김해소경(金海小京)으로 개편되어 비로소 김해라는 지명이 생겼다. 고려초기 태조 23년(940) 김해소경을 김해부로 개칭, 다시 임해현(臨海縣)이라 하다가 다시 군으로 승격하였고, 성종 3년(1012)에는 금주방어사라 하였다. 충렬왕 19년(1293) 현이 되었다가 1308년 금주목(金州牧)으로 승격되었다. 충선왕 2년(1310) 김해부로 하고 그 속군을 의안군(義安郡, 창원시 일부), 함안군이 있었고, 속현으로 칠원현(漆原縣)·웅신현(熊神縣)·합포현(合浦縣)이 있었다.
조선시대 태종 3년(1413)에 김해도호부가 되었고, 연산군 5년(1499)에 경상도가 좌, 우도로 나뉘고 우도에 김해진관이 설치되고 창원부, 함안군 및 거제, 칠원, 진해, 고성, 웅천의 5현이 소속되었다. 그 후 고종 33년(1896)에 행정구역개편때 김해군으로 개칭, 양산군 대저면이 김해군으로 편입, 동왕 35년에는 녹산면, 명지면이 김해군의 일부가 되었다. 광무 10년(1906) 9월 지방제도 개편으로 김해군은 23면(좌부, 우부, 활천, 칠산, 하계, 상북, 중북, 하북, 생림, 상동, 하동, 명지, 가락, 덕도, 유하, 수남, 대야, 녹산, 율리, 진례, 주촌, 대저면)이 되었다.
일제 강점으로 1914년 3월 김해군의 23면은 14면으로 좌부, 활천을 좌부면, 우부, 칠산을 우부면으로 합병하였다. 1918년 7월 읍·면통합 때 대저면, 가락면, 명지면, 녹산면이 김해군 소속으로, 천가면이 창원군 소속이 되었다. 1947년 6월 25일 김해읍의 일본식 지명을 우리말로 개칭하였다. 1973년 대저면이 읍으로 승격, 1978년 2월 15일 김해군 대저읍과 명지면 일부(신호리는 제외), 가락면 일부(북정, 대사, 상덕, 제도리)가 부산시 북구에 편입되어 대저, 강동, 명지동이 되었다. 1983년 5월 1일 시직할 강서출장소 설치하고, 동년 12월 15일 대저2동 일부인 을숙도·일웅도 및 낙동강고수부지 일부가 사하구로편입, 1989년 1월 1일 김해군 가락면, 녹산면과 의창군 천가면을 편입시켜 강서구로 승격하였다. 1995년 3월 1일 진해시 웅2동 일부가 편입되었다.

관할행정구역

대저제1동(大渚第1洞), 대저제2동(大渚第2洞), 강동동(江東洞), 명지동(鳴旨洞), 가락동(駕洛洞), 녹산동(菉山洞), 가덕도동(加德島洞)

주소 및 전화번호
[46702] 부산광역시 강서구 낙동북로 477 (Tel : 051-970-4000)

자료관리 담당자

자치행정담당관
황종연 (051-888-1805)
최근 업데이트
2016-12-19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