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도시 부산 조성 -

부산시, 총 1,200억 원 규모 재해예방사업 신규추진 확정!
부서명
재난대응과
전화번호
051-888-2972
작성자
이장춘
작성일
2020-09-08
조회수
304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지역 내 재해 위험지 5개소(동구 자성대아파트 인근, 사상구 부산새벽시장, 수영구 수영교차로, 해운대구 선수촌아파트, 영도구 흰여울마을)에 2021년 재해예방사업 추진을 위한 국비 600억 원 확보 ◈ 부산시, 2021년 1월부터 12월까지 실시설계 후 2022년부터 본격 사업 착수
첨부파일
내용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행정안전부의 ‘2021년 재해예방사업’으로 총 5개 지역에 총 1,200억 원 규모(국비 600억)의 재해예방사업을 신규 추진한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지는 ▲동구 자성대아파트 인근(침수 위험지) ▲사상구 부산새벽시장(침수 위험지) ▲수영구 수영교차로(침수 위험지) ▲해운대구 선수촌아파트(침수 위험지) ▲영도구 흰여울마을(낙석 위험지)이다.


  위 5개 지역에 대한 설계비가 2021년 정부예산에 반영됨에 따라 부산시는 행정안전부와 협의를 거쳐 2021년 1월부터 실시설계를 시작하고 2022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한다.


  부산시는 그간 재해예방사업을 끊임없이 발굴하여 적극적으로 추진해왔으며, 그 결과 2021년 국비 규모가 대폭 증가*했다.


  * 지난 3년간 국비 확보실적 : 2018년 62억 원, 2019년 263억 원, 2020년 250억 원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2021년 재해예방사업에는 최근 동천 범람으로 침수피해를 본 자성대 아파트 인근을 비롯해 상습침수구역, 낙석 위험지가 포함되었다. 2021년부터 2024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1,200억 원을 투입할 예정으로,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한 도시 부산’을 만들어나가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