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부산전략산업 맞춤형 및 미래 신직업군 전문인력 양성사업 최종보고회 -

부산시와 대학 협력해 4차 산업혁명 대응 미래인재 양성한다
부서명
대학협력단
전화번호
051-888-6781
작성자
배재용
작성일
2019-12-15
조회수
113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부산시, 전략산업 및 미래 신직업군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올해 4억 1,500만 원 예산 지원 ◈ 내년부터 4차 산업혁명 대응 미래인재양성 사업 추진, 미래 신기술·신산업 분야 취업 지원
첨부파일
내용

 

   부산시(시장 오거돈)와 부산인재평생교육진흥원(이하 인평원)은 12월 16일과 12월 19일 이틀간 인평원에서 「부산전략산업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사업」과 「미래 신직업군 전문인력양성 사업」의 최종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시, 인평원, 외부 전문가 등이 참여한 이번 최종평가에서는 교육운영, 예산집행, 수료·취업현황 등 올해 사업의 실적을 평가하며, 평가결과에 따라 취업률 등의 성과가 높은 우수 사업단(대학)에는 내년 사업공모에 혜택을 준다.

 

  「부산전략산업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사업」은 대졸 예정자와 미취업자 대상으로 지역 전략산업 수요에 부합하는 전문인력을 양성하여 지역산업에 공급하는 사업이다. 2012년부터 시작하였으며, 올해 3억3500만 원 규모의 예산으로 총 5개의 사업단에 지원하여 추진하고 있다.

 

  「미래 신직업군 전문인력양성 사업」은 시민들에게 유망 신직업을 소개하고 미래형 직업에 대한 인식을 확장하여 진로 탐색 시 다양한 직업을 고려할 수 있도록 2017년부터 추진, 올해는 8천만 원 규모의 예산으로 2개 사업단에 지원하는 등 고부가가치 미래 신직업의 일자리 창출 지원에 앞장섰다.

 

  최근에는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하여 일자리 트렌드의 급속한 변화로 신기술을 이해하고 활용하는 직업에 대한 수요가 매우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내년부터 「4차 산업혁명 대응 미래인재양성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여 블록체인·인공지능·빅데이터 등 미래 신기술·신산업 분야의 취업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으로 기술과 혁신이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창출하는 시대, 모든 것이 서비스화·직업화가 되는 시대를 맞이하였다.”라며, “우리 시에서는 미래 신기술·신산업 분야의 인재를 적극 양성하여, 앞으로 다가올 4차 산업혁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지역의 혁신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