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부산시와 16개 구․군, 「2019 부산사회조사」 시행 -

부산사회조사는 시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한 밑거름입니다
부서명
통계빅데이터담당관
전화번호
051-888-1785
작성자
이윤성
작성일
2019-08-18
조회수
195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8.19.~9. 8. 부산시 거주 1만7천860개 표본가구의 만 15세 이상 가구원 대상으로 조사 ◈ 부산지역사회 정책개발의 기초자료로 활용하여 부산시민의 삶의 질 개선에 기여
첨부파일
내용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지역개발 및 복지시책 추진을 위한 시정의 정책 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8월 19일부터 9월 8일까지 21일간 「2019 부산사회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부산사회조사는 1996년 제1회 조사를 시행한 이후 올해 24회째이며, 조사한 자료는 시민생활 및 시민의식의 실태와 수준을 파악하고, 전반적인 복지정도를 측정하는 등 시민생활수준 향상을 위한 정책을 수립하는 데 적극 활용되고 있다.

 

  이번 조사는 부산지역에 거주하는 1만7천860개의 표본가구에 거주하는 만 15세 이상의 가구원을 대상으로, 통계처리를 위한 기본항목 14개, 노동, 주거·교통, 문화·여가, 사회통합, 소득·소비 분야의 공통항목 57개, 구․군별 특성을 반영한 3~8개의 구·군 특성항목을 포함한 총 74~79개 항목을 조사한다.

 

  조사방법은 조사원이 대상가구를 직접 방문해 조사하는 면접방식이며, 부재중이거나 면접방식 조사가 곤란한 가정은 조사표를 배부한 후 대상 가구에서 직접 작성, 이를 회수하는 방법으로 시행된다. 편리한 온라인 조사는 부산시 사회조사 홈페이지(https://www.narastat.kr/ibusanss)를 통해 9월 2일까지 가능하다. 

 

  부산시 관계자는 “통계작성을 위해 수집된 개인의 비밀에 속하는 자료는 통계법 제33조(비밀의 보호)에 따라 통계작성 목적 이외에는 사용할 수 없도록 엄격히 보호되고 있다.”라면서, “조사대상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