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부산 시립박물관, 장애 아동 대상 프로그램 운영 -

마음으로 소통하는…‘조용한 수다’
부서명
교육홍보팀
전화번호
051-610-7184
작성자
강승희
작성일
2019-07-12
조회수
295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상반기)7.15.~16. (하반기)12.18.~19. 배화학교 청각‧발달장애 전 학년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 박물관 소속 교육 강사들이 직접 학교 방문해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수업 진행
내용

  부산시(시장 오거돈) 시립박물관은 배화학교 청각‧발달장애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조용한 수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부산박물관 소속 교육 강사들이 직접 배화학교를 찾아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박물관 관람 예절과 부산의 역사와 관련된 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조용한 수다’는 박물관을 찾아 교육에 참여할 기회가 상대적으로 어려웠던 장애 아동들을 직접 방문해 우리의 전통 문화를 체험해보는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그동안 시립박물관의 대표 특수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작년까지는 연 1회만 진행되었으나 호응이 높아 올해는 오는 7월 15~16일과 12월 18~19일 2회로 확대 운영하며 프로그램도 더욱 다양해졌다. 대상은 배화학교 초등학생 50명과 중·고등학생 25명으로 이들은 7월에는 3.1운동과 부산의 독립운동가에 대해 배우고, 하반기에는 다양한 형태의 유물과 관련된 내용을 공부할 예정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박물관 교육의 수혜대상을 점차 확대하여 앞으로 박물관이 문화 복지 서비스 기관으로 적극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모색하고 있다.”며 “앞으로 장애 아동뿐만 아니라 각 소외 계층에게 맞는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