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동백전의 골목상권 살리기 프로젝트! -

부산시, ‘동백전 골목특화카드’로 골목상권 살리기에 박차
부서명
소상공인지원담당관
전화번호
051-888-4794
작성자
배병진
작성일
2021-12-23
조회수
2812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골목상권 활성화 시범사업에 선정된 수영구(망미·남천동), 북구(만덕 1·2동) 가맹점 216곳에서 현장 발급 및 즉시 사용 가능 ◈ 골목특화카드 등록 후 해당 골목특화가맹점에서 결제 시 최대 17% 캐시백 혜택
내용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코로나19로 침체된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내일(24일)부터 일부 시범 지역에 「동백전 골목특화카드」를 도입한다. 

 

  동백전 골목특화카드는 부산시와 골목상권의 협업으로 탄생한 카드로, 골목상권 활성화 공모 선정 지역에 특별혜택을 제공하는 카드이다. 이는 코로나19가 장기화로 경제활동과 소비심리가 위축되면서 지역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으로 구성된 골목경제가 사라질 위기에 처하자, 시는 ‘골목상권 활성화 시범사업’으로 이번 카드 도입을 추진했다.

 

  시범사업 대상지로는 ▲북구 만덕1동 ▲북구 만덕2동 ▲수영구 망미골목 일원 ▲수영구 남천동 등 네 군데가 선정되었다. 이들 골목상권 내에 위치한 골목특화가맹점 총 216곳에서 현장 발급과 사용이 가능하다. 현장에서 발급받은 카드는 동백전 앱 등록 후 즉시 사용할 수 있고, 별도 온라인 발급은 불가하다.

 

  부산시민이 골목특화카드를 등록하여 해당 가맹점에서 결제할 경우, 기본 동백전 캐시백 10%에 추가 캐시백 5%, 가맹점 자체 선할인 2%를 더해 최대 17%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그 외 가맹점에서는 일반 동백전 카드로도 사용할 수 있어 기본 캐시백 10%를 적용받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백전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부산시는 이번 사업이 동백전을 통한 골목상권 내 소비를 유도할 것으로 기대한다. 시는 사업의 경제적 효과와 개선․보완사항을 면밀히 검토하여 내년에 골목특화카드 도입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동백전 골목특화카드 도입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들었던 골목상권이 조속히 회복되어 지속적으로 골목경제가 유지되는 디딤돌 역할을 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