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신축년 힘찬 첫걸음! -

돌아온 동백전… 1월 9일부터 캐시백 재개
부서명
소상공인지원담당관
전화번호
051-888-4794
작성자
김태우
작성일
2021-01-06
조회수
1127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예산소진으로 중단된 동백전 캐시백, 오는 1월 9일부터 10% 제공… 월 30만 원 한도 ◈ 지역상품몰 동백몰 운영·QR결제 도입 등으로 소상공인 온라인 판로 확대 및 결제수수료 경감 기대
내용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예산소진으로 중단된 캐시백을 오는 1월 9일부터 다시 제공한다고 밝혔다.

 

  캐시백 규모는 올해 예산 확보 규모와 사용자의 월평균 충전금액을 모두 고려해 월 30만 원으로 정했다. 9일 이후 동백전 결제 시, 월 30만 원 한도 내에서 10%의 캐시백 혜택이 지급된다. 조기 예산 소진을 방지하고자 월별 발행한도도 1,000억원 규모로 정하여 2월까지 우선 운영하기로 한다. 

 

  동백전 캐시백이 재개되면서 지역 소상공인도 활력을 되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온라인 지역상품몰인 ‘동백몰’의 매출액이 증가하고, 지난 12월 18일부터 연동된 부산은행 썸패스 가맹점 5만개를 포함한 동백전 QR결제가 활성화되어 결제수수료도 경감될 것으로 보인다. 

 

  신규 사업자가 아직 선정되지 않았으나 부산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 골목상권의 소비 진작을 위하여 조기에 캐시백을 지급해야 한다는 정부 대책(’20.12.29)에 따라 현재 운영대행사와 계약을 지난 12월 31일에서 ‘21년 2월 28일까지로 연장했다. 

 

  향후 지역화폐 결제 시스템과 부가서비스를 운영할 사업자를 2월에 다시 선정하여 오는 3월 중에는 더욱 다양한 기능과 혜택을 탑재한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그동안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화폐 동백전 이용에 적극 참여해 주셨던 시민분들께 감사드리며, 21년 새해부터 지급되는 캐시백으로 장기화된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소상공인의 매출이 다시 살아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