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부산시, 2019년도 도시가스 공급비용 조정결과 발표 -

부산도시가스요금, 시민 생활안정 위해 2년 연속 동결!
부서명
클린에너지산업과
전화번호
051-888-4695
작성자
김범수
작성일
2019-08-19
조회수
355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9. 1.자로 2019년 부산도시가스 요금의 동결을 결정하고 서민생활 안정에 기여 ◈ 전입 시 부담하던 안전점검비(세대당 9천 원, 연간 18억 원) 면제로 소비자 편익 증대
첨부파일
내용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시민이 행복한 부산만들기’를 위해 2019년 도시가스 요금을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동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는 ‘2019년 도시가스 요금결정’을 위한 외부전문기관 용역을 실시한 결과, 최저인건비 상승(10.9%) 및 근로시간 단축 등 도시가스 요금인상 요인이 있었으나, 시민의 편익과 불안정한 국내외 경제여건을 고려해 부산도시가스와 함께 올해도 도시가스 요금을 동결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부산도시가스사의 인건비 인상 최소화 등 자체적 경영합리화를 유도하고, 시민부담 경감을 위해 용역사에서 제출한 소비자요금(2.0417원/MJ*)보다 낮게 공급 비용을 책정한 것이다.  * 메가줄(MJ): 가스사용열량단위

 

  이와 더불어 향후 도시가스 소비자 편익 증대를 위해 전입 시에 소비자가 직접 부담하던 안전점검비용(세대당 9천 원 정도, 연간 18억 원)을 징수하지 않고 부산도시가스에서 부담하기로 했다.

 

  또한, 원도심 등 평균 보급률이 낮은 지역의 도시가스 보급을 확대하고자 지난해보다 17억 원을 추가 확보해 도시가스사업자의 의무투자자금 85억 원을 확보하도록 했다. 

 

  이번 요금 동결로 부산도시가스 소매공급비용(평균)은 종전과 동일한 2.0349원/MJ(86.72원/㎥)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서민의 기초 연료인 도시가스가 저렴하고 안전하게 최대한 많이 보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면서, “시민이 행복한 동북아 해양수도 부산을 만들어 가는데 필요한 도시가스 보급을 위해 관계기관이 협력해 특단의 노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