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테러 ·화재 등 대형 고층건물 재난시 행동요령

대형·고층건물에서 재난이 발생되면 먼저 제삼자에게도 상황전파 →관계기관 신고 →안전지역으로 대피하고, 피해지역 탈출시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질서있게 비상구를 통해 신속히 지상으로 대피한다.

테러·화재 등 대형 고층건물 재난시 주민 대피 행동요령

  • 재난사고를 최초로 발견한 자는 다른 사람에게도 신속히 상황을 전파 한후 가까운 행정기관, 경찰서, 소방서 등에 신고한다.
  • 대피시에는 가급적 지상으로 대피하여야 하지만 내려가는 계단이 막 혔을 때는 옥상으로 탈출하여 외부의 도움을 요청한다.
  • 비상계단을 내려갈땐 불이 난곳의 반대방향인지 확인하고, 갇히면 빠져 나오기 힘들기 때문에 화장실이나 막다른 곳으로 가지 말아야 한다.
  • 아래층에 불이나 1층으로 내려갈 수 없으면 옥상이나 창가 등 숨을쉴 수 있는 곳으로 대피해 구조를 기다린다.
  • 지상에 도착하더라도 건물붕괴 후에 폭풍 등을 감안, 안전을 위해 견고한 외벽을 따라 대피하되, 건물높이 2배 이상의 거리 밖으로 벗어나야 한다.
  • 차량을 이용하여 대피하려고 주차장으로 가지말고 바로 지상으로 대피하여야 한다.
  • 유도요원이 있을 경우 유도에 따라 대피하여야 하며, 사태 수습 복구 요원이 도착하였을 경우 사상자 위치를 안내하고 복구요원의 신속한 진입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길을 비켜준다.

대피시 유의사항

  • 대형건물에 화재가 났을때는 정전으로 엘리베이터가 작동을 멈추기때문에 엘리베이터를 타는 것은 매우 위험하므로 비상계단 등을 이용한다.
  • 다급하다 하여 창문으로 무작정 뛰어 내리지 말고, 이동시에는 벽돌·유리 등 파괴된 건축물 파편으로 인한 안전사고 위험에 유의한다.
  • 사무실 문밖에서 "불이야"하는 소리가 들린다고 해서 문을 확 열어서는 안되며, 몸을 문뒤로 숨기고 천천히 열어야 한다.
    ※ 문밖의 불길이 산소를 찾아 갑자기 들이 닥칠 수 있기 때문이다.
  • 전기화재는 감전위험이 있기 때문에 물을 쓰면 안된다.
  • 특히, 문의 손잡이가 뜨거울때는 복도의 불길이 세다는 증거이므로 문을 열면 안되며, 이럴 경우에는 문틈을 막고 문주변에 물을 뿌린 다음 창문을 열고 구조를 기다려야 한다.
  • 복도를 빠져나갈 때에는 유독가스가 차 있을 수도 있기 때문에 함부로 뛰어서는 안된다.
  • 가스유출시 천장부터 차기 때문에 납작 엎드려서 젖은 수건으로 코와 입을 막고 기어서 대피한다.
    (바닥에서 20㎝정도까지 공기가 남아 있음)
  • 옷에 불이 붙으면 이리저리 도망다니지 말고 이불 담요 등으로 감싸거나 바닥에 누워 뒹굴면서 손으로 두들겨 끈다.
  • 돈이나 기타 귀중품에 연연하지 말고 대피를 최우선으로 하여야 한다.
  • 개인행동은 자제하고 항상 2인 이상 안전지역으로 이동하고 만약 노약자, 어린이등이 있을 경우 함께 대피한다.
  • 유언비어에 현혹되지 말고 유언비어로 인한 공포분위기 조성에 침착하게 대처하고 정부의 지시에 따라 신속하게 행동한다.

화학테러시 행동요령

대형건축물 주변에 수상하다고 판단되는 사람이 있을 경우에는 관계기관에 즉시 신고합시다.
  • 주변사람에게 경보를 전파하고 가능한 한 높은 곳으로 대피한다.
  • 창문을 닫은 후 외부공기가 들어오지 못하도록 문틈을 막고 정부의 안내에 따라 행동한다.
  • 대피시 방독면, 물수건, 마스크, 비닐로 호흡기를 보호하고, 피부의 노출을 최대한 방지.
  • 또한 사고지점 가까이에서는 바람이 불어오는 방향으로 이동하고 멀리 떨어진 지역에서는 바람이 불어오는 직각방향으로 대피한다.
  • 즉시 가까이 있는 사람에게 알려주고 소방서(119)나 경찰서(112) 에 신고한다.
  • 지하철역이나 백화점 등 밀폐된 시설에서는 겉옷이나 손수건 등을 사용하여 코와 입을 막고 실외로 신속히 대피한다.
  • 대피시 현장의 안내 유도요원이나 종사자의 통제에 따라 질서 정연히 대피해야 한다.
  • 오염된 지역에서는 식수, 음식물을 먹지 말고, 오염된 물체를 맨손으로 만지지 않도록 주의.
  • 대피 후 몸에 이상이 있을 경우 이웃에 알려 구호 요청을 한다.
  • 주택가, 저층건물, 야외에 있을 경우 미리 알아둔 대피장소로 신속히 이동.
  • 귀가시 즉시 옷을 벗어 세탁하고 따뜻한 비눗물로 샤워를 하여 피부를 보호한다.
  • 이런 예방조치를 취했다 하더라도 불행히 오염환자가 발생했을 경우 병·의원에 신속히 이송하여 전문치료를 받아야 한다.

독가스별 응급 처리요령

신경작용제
  • 해독제킷(아드로핀, 옥심주사)을 10분 간격으로 3번 주사하고, 호흡이 곤란할 경우에는 인공 호흡을 실시하고 병원으로 긴급 후송.
수포작용제
  • 따뜻한 비눗물로 세척하되 눈은 깨끗한 물로 씻고, 피부제독킷(KM 258, KM258A1)등을 이용하여 제독한다.
질식·혈액 작용제
  • 체온을 유지하도록 따뜻한 곳으로 이동하여 따뜻한 물을 마시도록 하고, 호흡이 곤란할 경우 인공호흡 조치를 취한 후 병원으로 신속히 후송하여야 한다.
염소가스
  • 물로 15분이상 피부를 세척. 눈부위는 3%정도의 붕산수로 씻고, 소금물로 입가심 또는 버터를 넣은 커피를 마신다.
암모니아가스
  • 레몬쥬스 또는 0.5%의 구연산수를 마시도록 하고, 피부는 2% 붕산수로 세척을 하되 10분마다 5분간 세척해야 한다.

생물학테러시 행동요령

  • 예방주사를 맞고 위생을 청결히 하며, 물은 끓여 마신다.
  • 방독면을 착용 후 경보를 전파하고, 특히 해충에 물리지 않도록 조심한다.
  • 옷은 완전히 입어 피부가 드러나지 않도록 합시다.
  • 의심스러운 물체 발견시 주위사람에게 알리고 접근을 금지한다.
  • 피부가 가렵다든가 이상고열시 즉시 치료를 받는다.
  • 의심스런 지역은 소독하도록 하고 오염이 된 경우에는 백신·항바이러스·항생제 등을 이용한 의료치료를 받아야 한다.
  • 따라서 우리 주변에서 불순의도를 가지고 세균을 배양한다던가 의심스런 행동을 하려는 사람이 있을 때 경찰이나 인근 관공서에 신고.

방사능물질 누출사고시

  • 경보를 전파한다.
  • 방사선 누출은 사람의 오감으로는 감지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방사선 누출과 같은 비상사태가 발생하면 경찰이나 소방서에서 3~5분간 사이렌 파상신호로 비상연락을 해주게 되는데 이때는 가급적 외출을 삼가고 집안이나 콘크리트 건물내의 안전한 장소로 대피한다.
  • 대피시에는 사무실이나 집은 반드시 잠그고 흰 수건이나 의류를 눈에 잘 띄는 곳에 걸어 두어 소개완료를 표시해 두어야 한다.
  • 대피장소는 대개 지하실이나 건물의 중앙이 효과적인데 모든 창문과 출입문은 잠그며 문틈은 젖은 신문지나 헝겊 등으로 필히 밀폐해야 한다.
  • 환기 및 공기 정화기의 팬은 끄고, 방사성 물질이 통과 후에는 풍향의 반대 문을 열어 두어야 함.

핵테러시 행동요령

  • 낙진이 예상될 때는 방독면이나 긴 옷을 착용하고 외부활동을 금해야 하며, 낙진 오염시는 샤워를 하고 의복을 교체한다.
  • 지하대피소로 대피하지 못했을 때는 웅덩이나 담벼락 등 엄폐물을 이용, 폭발 반대방향으로 엎드려서 눈을 감고 귀를 막읍시다.

※ 화생방경보는 라디오, TV, 마을앰프 등의 경보방송만 하고 싸이렌은 울리지 않습니다.

주민신고요령

  • 경찰관서, 군부대, 국가정보원 대공상담소 등에 직접 신고하거나, 화재는 119, 각종범죄사범은 112, 간첩 및 거동수상자는 113, 국가정보원, 경찰서, 군부대(253-0113), 구청, 동사무소.
  • 가까운 이웃사람에게 전파, 신고한다.

피해 응급복구요령

인명구조와 소화활동
  • 민방위대원은 대장의 지시에 따라 긴급구조 및 소화 활동에 나선다.
  • 화생방 공격으로 오염된 환자는 우선 오염지역이 아닌 곳으로 옮긴 후 옷을 벗기고
  • 오염된 피부를 비눗물로 씻고, 증상에 따라 인공호홉을 하거나 해독제 주사 또는 제독제를 발라준다.
  • 비상구를 이용 질서있게 탈출하고 구조대 사다리 등을 최대한 활용하도록합시다.
  • 가정과 직장에 갖고있는 소화기로 초기에 불길을 잡읍시다.
응급복구요령
  • 피해가 발생하면 읍·면·동사무소 등에 빨리 신고한다.
  • 화생방 테러로 오염된 장비와 시설은 비눗물로 깨끗이 씻는다.
  • 모든 민방위대원은 복구활동에 우선 참여하여야 한다.
  • 피해현장에 차와 사람의 접근을 통제하고 타기 쉬운 위험물을 제거합시다.
  • 폭발물 등은 관계기관에 신고하여 긴급출동지원을 받도록 합시다.

자료관리 담당자

재난대응과
박대성 (051-888-2957)
최근 업데이트
2018-08-06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