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응급조치 요령

인공호흡 요령

모든 환자에게 누구나 인공호흡을 필요로 하는 것은 아니며 다음의 경우에 한해서만 인공호흡으로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
  • 물에 빠져서 호흡이 중단되었을 때
  • 감전으로 호흡이 일시중간 되었을 경우
  • 알콜(술), 수면제 등 마약에 의하여 호흡이 중단 됐을 때
  • 폐가 눌려서 숨을 쉬지 못하여 호흡이 중단되었을 경우
  • 공기의 유통이 나쁜 곳(높은 산, 우물 속 등)과 같이 공기 중에 산소함 유량이 희박하여 호흡이 곤란해졌을경우입니다.
인공호흡시 유의사항으로는
  • 인공호흡이 필요한 환자발생시 즉각 실시하여야 합니다.
  • 환자의 입안에 있는 침이나 이물질(혈액, 음식물, 점액등)을 제거합니다.
  • 목을 뒤로 제처 기도를 열어야 합니다.
  • 환자가 스스로 호흡할 때까지 중단하지 말고 계속 실시해야 합니다.
  • 인공호흡 요령은 환자를 바로 눕힌 다음 머리를 뒤로 젖히고 턱을 치켜 올려서 기도를 열어 줍니다.
  • 손가락에 헝겊을 감아 이물질을 끄집어 낸 다음 혓바닥을 눌러서 앞으로 당깁니다.
  • 손가락으로 환자의 코를 쥔 다음
  • 숨을 크게 들이마신 후 자기 입으로 환자의 입을 완전히 덮고 가슴이 부풀어 오를 때까지 공기를 불어 넣습니다.
  • 입을 떼면 들어갔던 공기가 저절로 나오며,
  • 구조자의 귀를 환자의 입에 가까이 대고 숨쉬는 소리를 듣고 가슴부 위가 상하로 움직이나 살펴봅니다.
  • 입김이 들어가지 않던가 가슴이 움직이지 않으면 기도에 이물 질이 있다는 것이므로
  • 입술을 끄집어 낸 후 공기가 잘 통하도록 한 다음 다시 인공호흡을 실시합니다.

출혈시 응급처치

출혈이 심하지 않는 경우
  • 출혈이 심하지 않은 상처에 대한 처치는 병균이 상처로 들어가는 것을 방지하는 데 있습니다.
  • 상처를 손이나 깨끗하지 못한 헝겊으로 함부로 만지거나 뭉친 핏덩어리를 건드리지 말아야 합니다.
  • 흙이나 이물질이 묻었을 때는 깨끗한 물로 상처를 씻어 줍니다.
  • 소독된 거즈를 상처에 대고 붕대로 감습니다.
출혈이 심한 경우
  • 출혈이 심하면 즉시 출혈을 막고 출혈하는 부위를 가슴보다 높게 환자를 안정되게 눕혀야 합니다.
  • 출혈이 멎기전에 수술을 받게 될지도 모르기 때문에 음료를 주어서는 안됩니다.

골절시 응급처치

  • 골절이 의심스러울 때 골절의 유무를 확인하기 위해 손상부위를 눌러보거나 꺾어서는 안되며 의심스러운 경우는 골절로 간주하고 응급 처지를 해야 됩니다.
  • 가능한 한 환자를 옮기지 말고 옮기기전에 누워있는 곳에서 부목을 대어주며, 부목을 대기전에 옮겨야 할 경우에는 한손으로 골절부위 윗쪽을 다른 한손으로 아래쪽을 받쳐 골절부위를 최대한 보호하며 옮겨야 합니다.
  • 부려진 뼈를 맞추려 하지말고 골절된 부위가 움직이지 않게 해줍니다.
  • 충격에 대한 예방조치를 취하고
  • 들것 운반시 손상부위를 움직이지 않게 안전하게 하며 보온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 적어도 30분에 한번씩 부목부위를 조사하여 혈액순환 장애나 통증이 있으면 부목을 교정시킨 붕대를 약간 늦추어 줍니다.
  • 일반적으로 골절환자는 부목을 대기전에 의사에게 빨리 운반할 필요는 없습니다.

자료관리 담당자

안전혁신과
유지영 (051-888-2891)
최근 업데이트
2019-03-19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