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호떡 든 남자 3화

호떡 든 남자 2화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고등어 삼천원- 갈치 싱싱합니더-. 지금은 그 어디서- 내 생각 잊었는가-. 찌개할껍니더. 예에- 손질 해드릴께예. 천원 빼줏다이. 또온네이-. 꽃처럼 어여쁜 그 이름도- 고왔던 순이 순이야-. 쪼매 비켜주이소-. 파도치는 부둣가에- 지나간 일들이 가슴에 남았는데-
오이소! 펄떡펄떡. 보이소! 촤아아. 사이소! 팔딱 팔딱. 부산 갈매기- 부산 갈매기- 너는 정녕 나를 잊었나-. 호떡 든 남자. 글,그림_예랑.
너는 정~녕 나를! 이잊었나하아- 울남이자슥.. 어디갔을란가. 구구구구구구구구구구 구구구구구구구구구구 (요샌 사람들이 과자도 잘 안 던져줘.. 각박하다...) 구구구구구 구구구구구 (에이 뭐 같은 세상. 먹고살기 힘드네.). 안되겠다. 이러다가 진짜 잡아먹히겠다. 콱! 에잇! 꾸우 꾸우! 꾸우! 으아아아악
으으으으으으.... 아...아야.. 여긴..어디.. 두-둥 끼야앍ㅏ!! 깜짝이야!! -으으 무시라 폴짝 뭐고.. 여..어데고.. 바다냄새도 나고.. 분주하네..!
맛있습니더- 잘 해드릴께예- 오이소-. 아- 자갈치 시장이구나..! 퀭- 근데 쫌 섬뜩하네..! 물고기 시체들이... 마! 마! 응? 홱.  허..참 걸어다니는 호떡은 첨보네! 예?
허허허.. 거대 지렁이!? 개불이라고! 아잉-몰라잉 어어-부끄럽게. 부끄러워하지맛..! 할아버지는 거기서 뭐하십니까? 아그야.. 인생이란게.. 별거 음따.. 에효-. 긴거 같제?? 한순간인기라-. 인생은 잠시 스쳐지나가는 정거장일뿐.. 살다보면 이런일 저런일 많이 있지.. 왕년에 어쩌고 저쩌고 이러쿵 저러쿵. 세상난감. 말씀이 끊이질 않아...!
내가 어-! 느그 나이때만해도 요-태종대 바닷가에서 끗빨날려줬다이가! 씨익-. 해삼 아가씨들이 내를 그래 못잡아먹어서 안달이었지. 개불 오빵. 제철이라 그런지 더이삐네. 멋져잉. 50년전 개불할배. 쿵짝 쿵짝. 하- 근데 여기서 내 여생을 마감해야 한다니. 참나... 하아~ 아. 니는 태종대 함 가봤나? 나..아뇨.. 함 가봐라. 괘안타-. 곰곰 흠..괜찮네..! 태종대. 좋아! 다음행선지로! 내가 왕년에 또 멍게아가씨를 만났었거든. 개불오빠... 내가 얼마나 좋았는지 온 몸이 새-빨개져서는 부끄럽다고 숨어사코. 하여튼 이놈의 인기는 식을 줄을 몰랐는데.. 껄껄껄. 아니 또 이번엔 글쎄 성게 아가씨가 내한테 다가오더니... 핑글 핑글 이젠 못 참겠다..!
내가 그래 좋은지 또 쭈삣쭈삣 가시를 세우고는... 악! 뭐고이게! !!! 슥. 뜨어어...! 숭덩 숭덩. ... 위...위험하다..! 슬금. 댕강. 끼악! 다다다다 후두두둑.
추욱 터덜터덜 아..왜 이리 힘드노.. 씨앗이 없나.. 휘청. 쿵! 으으으으.... 흔들 흔들. 씨떡아!! 괜찮냐!? 정신이 좀 들어?? 허어. 씨떡아... 요새는 호떡을 키우는가배- 으으으..울남이가... 여..여긴 어데고..??
너 찾으러 갔다가 씨앗이 없어서 쓰러진 걸 보고 급하게 근처 동물 가게에서 씨앗을 채워다 넣었지! 오오오.. 고맙디- 울남이. 감사합니다- 수고하세요. 아. 맞다. 태종대 가볼래? ?? 뭐야 거긴? 대학교임? 하..니랑은 말이 안통한다... 한심. 그 표정 맘에 안들어. 오. 여기서 버스타면 되겠다. 그래. 끼익. 헤헤~.
출발합니데이-. 철컥. 덜덜덜. 부릉. !! 부웅. 휘청-. 부우웅. 꽥!. 끼이익-. 으으윽!!!
휘청. 으어어억. 부웅-. 쌔앵-. 쌩쌩. 끼익-. 으으으으으... 부산버스 살아있네~. 부들부들.
아..근데 태종대는 뭐야? 에헴~ 태종대는 부산 영도에 있는 유원지인데 신라 태종무열왕이 전국을 순회하던 중 이 곳의 빼어난 해안 절경에 심취해서 활을 쏘며 즐겼던 곳이라 하여 유래된 이름이지. 넘나 예쁜 것! 내 이름으로 지어줭. 꺄아. 내가 이런것도 알다니.. 대단한걸! 우쭐. 셀프칭찬 금지여ㅋ 뿌뿌! 엥? 무슨소리야? 뿌뿌! 저..저건.. 타야 해..!
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핳 행복함. 다음은 등대 입니다. 오- 내려볼까? 조금 걸어가다보면- 옷! 파란 바다가 보인다! 우와- 시원하다아! 사진각! 사진! 사진!
경직 여..여.기.서.면.되.니? 눈은 화났는데 입은 웃고있다고..! 점마는 사진만 찍으면 몸이 경직되네- 멋없는 넘ㅉㅉ. 빨.리.찍.어.프.사.바.꾸.게. ㅋㅋㅋ 로봇이 컨셉이가. 넌.내.가.꼭.먹.는.다. 자자- 찍는디. 흔들흔들. 쑤욱
아앗!! 위험해요! 자살안돼! 뭐..뭐야? 호..떡이 말을 해..?
이번화에 등장한 태종대 입니데이- 감수_하마탱 작가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자료관리 담당자

영상콘텐츠산업과
강은진 (051-888-5155)
최근 업데이트
2017-03-02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