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A형 간염 개요

A형간염이란?

바이러스의 한 종류인 A형간염 바이러스(hepatitis A virus, HAV)에 의해 발생하는 간염으로 주로 급성간염의 형태로 나타납니다. 개인위생 관리가 좋지 못한 저개발 국가에서 많이 발병되지만, 최근에는 위생적인 환경에서 자란 20~30대에서도 발병률이 급증하는 양상을 보입니다.

감염경로

A형간염 바이러스에 오염된 음식이나 물을 섭취함으로써 전염됩니다. 또한 A형간염 바이러스에 감염된 환자와 접촉한 경우에도 감염되며, 직접적인 원인은 아니지만 A형간염을 가지고 있는 모체가 출산하는 과정에서 태아에게 감염될 수 있고 수혈을 통해서도 감염될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감염자의 대변에 오염된 물이나 음식 등을 섭취하면서 경구를 통해 감염되며, 집단으로 발병하는 경우는 오염된 식수원이나 급식 등으로 인한 경우입니다.

증상

A형간염에 감염되면 30일 정도의 잠복기 후에 피로감이나 메스꺼움, 구토, 식욕부진, 발열 등 일차적인 전신증상이 나타납니다. 그 후 일주일 이내에 특징적인 황달 징후가 나타나는데, 검은색의 소변, 탈색된 대변 등의 증상과 전신이 가려운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보통 황달이 발생하게 되면 이전에 나타났던 전신증상은 사라지게 되며, 황달 증상은 2주 정도 지속됩니다. 소아에서는 무증상이거나, 가벼운 증상이 나타나더라도 인식하지 못하고 지나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예방

A형간염은 대변으로부터 경구로 감염되는 질환이기 때문에 개인위생 관리가 가장 중요합니다. 일반적으로 A형간염 바이러스는 85℃이상에서 1분만 가열해도 사라지기 때문에 끓인 물을 마시거나 충분히 익힌 음식을 섭취하는 것으로 예방이 가능합니다. 화장실을 다녀온 후와 외출 후에는 반드시 손을 깨끗이 씻도록 합니다. A형간염 유행지역으로 여행을 가거나 집단 활동을 하는 경우에는 예방주사를 접종하면 도움이 됩니다. 예방백신은 보통 한번 접종한 후에 백신의 종류에 따라 6~12개월 후나 6~18개월 후 추가 접종을 함으로써 95% 이상의 간염 예방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치료

아직까지 A형간염 바이러스를 치료하는 약은 개발되지 않았습니다. 일반적으로 증상을 완화시키기 위한 대증요법이 주된 치료이며, 고단백 식이요법과 간에 휴식을 주는 것이 치료에 도움이 됩니다. 심한 증상을 동반하는 경우에는 입원치료를 하여 증상을 완화시켜야 합니다.

자료관리 담당자

건강증진과
김은희 (051-888-3356)
최근 업데이트
2018-08-07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