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1674호 문화관광

전국 최대 유채꽃 향연, 흠뻑 즐기세요!

제4회 낙동강 유채꽃축제 11∼19일
공연·체험 프로그램 등 즐길거리 풍성

내용

봄이 무르익고 있다. 봄은 노란 빛깔이다. 노란 봄의 정취를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전국 최대 유채꽃축제가 부산에서 열린다.

지난 3일 대저생태공원 유채꽃밭을 찾은 시민들 모습
부산 강서 대저생태공원에서 오는 11~19일 전국 최대 유채꽃축제가 열린다(사진은 지난 3일 대저생태공원 유채꽃밭을 찾은 시민들 모습).

부산광역시는 오는 11~19일 강서 대저생태공원에서 '제4회 낙동강 유채꽃축제'를 펼친다. 올 유채꽃축제의 주제는 '부산의 봄! 봄! 봄!' 시민들이 마음껏 유채꽃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축제 기간을 3일에서 올해부터 9일로 늘리고, 유채꽃단지도 지난해 53만㎡에서 올해는 76만㎡로 크게 키웠다. 전국 최대 규모다. 축제 현장을 찾으면 노란빛 유채물결을 따라 '부산의 봄'을 제대로 만끽할 수 있다.

꽃 축제 뿐 아니라 공연, 관람 등 즐길거리 축제도 풍성하다. 주말 오후 관람객이 많은 시간대에는 어쿠스틱, 클래식 등 음악공연을 펼쳐 즐거움을 선사하고, 꽃밭을 따라 사진전, 양 조형물 등을 전시한다. 유채꽃 단지 내에서는 모내기, 연날리기, 수상자전거, 궁중한복 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을 연다. 또 먹거리 부스, 농산물장터 등을 열어 보는 즐거움뿐만 아니라 '먹는 즐거움'까지 더한다.

낙동강 둔치 대저생태공원 유채꽃단지는 공항로 옆에 있으며, 도시철도 3호선이나 시내버스 8·123·127·128-1·130·307번을 타고 강서구청 역에 내려 걸어서 5분 거리이다.

※문의: 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888-4132)

작성자
조민제
작성일자
2015-04-06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1674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