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1660호 전체기사보기

2015 새해 해맞이축제 부산서

용두산·해운대·광안대교 등…시민 참여, 볼거리·즐길거리 풍성

내용

"2015 해맞이축제, 부산에서 즐기세요."

부산광역시는 올 한해를 마무리하고 희망에 찬 새해 새아침을 맞는 '2015 해맞이 부산축제'를 31일부터 새해 첫날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개최한다.

용두산공원에서 제야 타종식, 해운대 일원에서 해맞이축제를 이어가며 시민 참여행사와 볼거리를 마련한다. 제야의 종 타종식은 오는 31일 자정 중구 용두산공원 종각에서 연다.

 자정 10초 전부터 시민들이 카운트다운을 외치면 부산지역 각계 대표 24명이 '희망의 종' '사랑의 종' '평화의 종'을 각각 11차례씩 모두 33회 타종한다.

이어 서병수 부산시장이 희망의 신년사를 시민에게 전하고, 새해 축하 희망불꽃놀이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앞서 밤 11시부터 용두산공원에서는 송년음악제 등 행사가 잇따른다.

양띠 해 을미년(乙未年) 첫 해맞이는 새해 첫날 아침 6시30분부터 해운대해수욕장에서 연다.

해가 뜨기 전 경찰청 소속 공연단 '참수리'가 모듬북 타악공연을 펼치며 분위기를 돋운다.

이어 오전 7시32분 일출과 동시에 소망풍선 날리기, 헬기 축하비행을 펼친다. 부산시는 시민·관광객이 새해소망을 적을 수 있는 풍선과 따뜻한 음료를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부산의 랜드마크 광안대교 상판에서도 해맞이를 할 수 있다. 시는 오전 6∼9시 3시간 동안 광안대교 상판을 시민·관광객에게 개방, 바다 위에서 새해를 맞을 수 있도록 한다. 차량은 오전 5∼10시 통제한다. 하판(남천동→해운대 방향)은 정상 운영한다.

작성자
박재관
작성일자
2014-12-24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1660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