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1660호 전체기사보기

국내외 기업유치 늘고 해외 세일즈 활발

2014 시정결산 - 경제
시장직속 좋은기업유치위원회 출범… 일자리 창출·부산 유턴기업 증가

내용

지난 7월 출범한 민선 6기 부산시정은 국내외 경제 위기를 슬기롭게 이겨내고 부산경제 활성화를 위한 튼튼한 내실을 다지며 일자리 창출, 역외기업 유치 등 뚜렷한 성과를 거뒀다. 시장직속으로 '좋은기업유치위원회'를 발족하고 임기 내 고용률 70% 달성, 20만개의 새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는 시민과의 약속이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는 것이다.

민선 6기 부산시정은 중국 및 개성공단 진출 기업 6개사 부산 유턴을 비롯해 컨택센터 5개사, 수도권 역외기업 3개사, 연구개발특구 연구소기업 5개사, 글로벌기업 2개사 등을 유치하고 설립했다. 해외시장 개척도 활발했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지난 9월 미얀마 등 동남아 3개국을 11월에는 중국의 베이징, 상하이 등을 순방하고 경제 세일즈를 펼쳤다. 이를 통해 신규시장 확보 및 대규모 중국 자본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동북아 금융허브 부산시대'도 활짝 열었다. 지난 8월 남구 문현동 부산국제금융센터(BIFC)를 준공한 것이다. BIFC에는 지난 11월부터 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 한국예탁결제원, 대한주택보증 등 수도권 공공금융기관 본사가 속속 이전해 왔다. 이들 이전기관들은 부산이 동북아의 해양·파생상품 금융허브로 도약하는데 지렛대가 될 전망이다. 부산국제금융연수원 개원(9월), 해양금융종합센터 출범(11월), 해운보증기구 설립 추진 등 금융 인프라도 크게 넓혔다.

세계경제 침체에도 부산신항의 경쟁력 향상에 힘을 쏟아 올 한해 부산항이 처리한 컨테이너 물동량은 사상최대가 될 전망이다. 이밖에 부산 R&D산업의 핵심전략이 될 인재양성과 기술혁신을 위한 'TNT2030플랜' 실행계획 수립에 착수하는 한편, SW융합클러스터 센터 개소, 지식산업센터 착공, 부산창조경제 혁신센터 구축 등 부산의 미래먹거리와 R&D산업생태계 조성을 역점 추진했다.

 

작성자
조민제
작성일자
2014-12-24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1660호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