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1302호 기획연재

하훈수 작 - `분출-2'

부산시보 갤러리

내용

무지개 빛깔의 부드러운 선을 가진 여자.그 몸을 타고 분출한 에너지는 강렬하다.

붉은 형상의 태아들이 그 기운으로 탄생을 기다린다.

부산의 중견인 하훈수 화백이 미술사에서 가장 오랜 대상인 몸을 통해 인간내면의 욕망을 표현한 작품.
서양화·160×127㎝.

작성자
부산이야기
작성일자
2008-01-09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1302호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