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경제

레이저 가공기술 산업화지원센터 ‘첫 삽’

강서 미음산단 R&D지구 내…내년 7월 준공 예정, 일자리 1천개 늘어

내용
기공식 모습
부산시는 지난 23일 강서구 미음산단 연구개발 허브지구 내에서 레이저 가공기술 산업화지원센터 기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서병수 부산시장, 김도읍 국회의원, 임용택 한국기계연구원장 등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했다(사진은 기공식 모습).

부산지역 기계부품소재산업의 첨단화 및 고도화를 이끌 ‘레이저 가공기술 산업화지원센터’가 첫 삽을 떴다. 부산광역시는 지난 23일 강서구 미음산단 연구개발(R&D) 허브지구 내에서 레이저 가공기술 산업화지원센터 기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서병수 부산시장, 김도읍 국회의원, 임용택 한국기계연구원장 등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했다.

부산시와 한국기계연구원은 지난 2010년 7월 협약을 맺고 부산 제조업의 60%를 차지하는 기계부품소재산업의 구조 고도화를 위해 레이저 가공기술 산업화지원센터 부산 건립을 추진했다. 센터는 국·시비 등 총 333여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내년 7월 준공을 목표로 한다. 강서구 미음산단 연구개발 허브지구 내 6천600㎡ 부지에 총 면적 3천370㎡ 규모로 들어선다.

한국기계연구원 부산분원 형태로 운영할 레이저 센터는 레이저 가공기술 관련 첨단 장비 50여 가지를 갖추고 국내 최고 수준의 레이저 가공 관련 장비와 기술 지원 역할을 담당한다. 첨단산업기술인 고출력 레이저 등 정보기술(IT) 융합형 가공기술을 지역기업에 이전해, 기계, 자동차, 조선, 로봇 등 부산 주력산업의 공정 혁신과 생산성 향상, 고부가가치화를 이끈다. 특히 레이저 실용화 기술 개발 및 기술 지원, 현장 중심의 레이저 전문기술 인력 양성, 인적·물적 네트워크 구축 등의 역할도 한다.

부산시는 산업화지원센터 뿐만 아니라 ‘자동차부품 글로벌 품질인증센터’ 구축도 추진한다. 이에 따라 두 센터가 본격 가동에 들어갈 경우 박사급 우수인력의 역외 유출 방지 및 관련 기업의 생산인력과 연구인력 고용으로 1천여 개의 직·간접적 새 일자리 창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작성자
조민제
작성일자
2014-09-25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