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1673호 시정

부산시 120바로콜, 대한민국 서비스대상 ‘3연패’

전국 공공기관 중 처음…베테랑 공무원 논스톱 민원상담 호평

내용

부산광역시 120바로콜센터(120.busan.go.kr)가 대한민국 서비스만족대상 공공서비스 부문에서 전국 최초로 3회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한국일보가 주최하고 산업통장자원부, 한국경제연구원, 한국브랜드협회가 후원하는 대한민국 서비스만족대상은 올해로 9회째. 고객중심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우수기업과 기관을 발굴해 주는 상이다. 공공서비스 분야 수상자는 전국 자치단체와 공공기관들을 대상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전화 한 통화로 모든 민원을 해결한다는 목표로 상담서비스를 펼치고 있는 부산시 120바로콜센터가 시민들의 호평을 얻고 있따. 백순희(윗줄 오른쪽 두번째) 부산시 통합민원담당관과 120바로콜센터 직원들이 파이팅을 외치는 모습.

부산시 120바로콜센터는 2009년 제7회, 지난해 제8회에 이어 올해 공공서비스 분야 대상을 받았다. 3회 연속 대상 수상은 전국 자치단체와 공공기관 가운데 유일하다. 올해는 특히 민선6기 서병수 시장 취임 후 공공서비스의 질과 효율을 높여 시민중심의 민원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역점을 둔 결과 좋은 평가를 얻었다.

부산시 120바로콜센터는 2008년 문을 열 당시 하루 상담처리 건수가500건에 불과했으나, 지난해 12월 말 기준 하루 1천364건(연간 29만9천495건)의 민원을 상담·처리하고 있다.

민원상담 모습.

부산시 120바로콜센터는 지방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경력 10년 이상의 베테랑 공무원을 배치, 시민들의 각종 상담을 논스톱을 처리해 호평을 얻고 있다. 교통, 문화·관광, 복지, 여권안내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민원을 즉각 해결해  만족도를 높이고 있는 것.

부산시는 매년 두 차례 외부 전문기관에 120바로콜센터의 상담품질과 고객만족도를 평가받는 등 서비스 향상에 노력하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연말 고객만족도가 93.94로 평가받는 등 매년 평가 점수가 올라가고 있다.

부산시 120바로콜센터는 월~금요일 오전 8시30분부터 오후 6시30분까지 전화는 물론 휴대폰 문자, 휴대폰 채팅(카톡) 등을 통해 실시간 부산시민의 민원을 상담처리하고 있다. 부산시민 누구나 국번 없이 120(다른 지역에서는 051-120)을 누르면 상담할 수 있다.

작성자
구동우
작성일자
2015-03-26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1673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