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시정

설 연휴 수돗물 불편신고 121로

부산시 상수도본부 1,420명 비상근무…물 이용 불편 즉각 해결

내용

부산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설 연휴기간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18일부터 22일까지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이에 앞서 17일까지 상수도 시설물 사전점검과 정비를 실시한다.

설 연휴기간 각 정수장, 수질연구소, 지역사업소도 상황실을 설치, 만약의 사태에 대비한다. 직원 1천420명이 24시간 비상근무를 하면서 급수 관련 시민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즉각 대처할 방침이다. 수돗물이 나오지 않거나 동파가 발생할 경우 국번 없이 121번으로 전화하면 비상근무자들이 곧바로 현장에 출동해 불편을 해결할 계획이다.

부산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설 연휴기간 수질오염사고에 대비해서도 취수원 상류지역 순찰을 강화하고, 하루 1차례 하던 상수원 수질검사도 2차례로 늘린다. 또 4시간마다 하는 원수·정수 수질검사도 2시간 간격으로 확대한다.

김영환 부산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설 연휴기간 시민들이 수돗물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시민들께서도 연휴기간 기온이 영하 5도 이하가 지속될 경우를 대비해 수도시설 동결·동파 예방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작성자
구동우
작성일자
2015-02-12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