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202219호 전체기사보기

11월 24일부터 편의점서 비닐봉투 안 돼요

일회용품 사용 제한 확대 … 1년간 계도기간, 과태료 미부과

내용

15_1_비닐 


환경부는 코로나19 이후 플라스틱 폐기물이 급증함에 따라 오는 11월 24일부터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확대 시행한다. 지난 2019년 대형매장에서 비닐봉투 사용을 금지한 이후 첫 확대 조치로, 중소형 매장에서도 비닐봉투 사용을 금지하고 종이컵·플라스틱 빨대 등을 금지 품목에 추가했다.

구체적으로는 음식점, 커피전문점, 패스트푸드점 등 식품접객업과 50인 이상 집단급식소에서는 플라스틱 빨대·젓는 막대·종이컵 사용을 금지한다. 비닐봉투의 경우 기존에는 대규모 점포와 165㎡ 이상인 슈퍼마켓에서만 사용을 금지했으나 11월 24일부터는 편의점·면세점·제과점·165㎡ 이하 슈퍼마켓 등에서 모두 사용할 수 없다. 백화점·대형마트·복합쇼핑몰 등에서는 비오는 날 우산 비닐을 제공해서는 안되며, 체육시설에서는 합성수지 재질의 응원용품을 사용할 수 없다. 다만 이번 조치는 11월 24일부터 시행하되 1년 간의 계도를 통해 안착시킬 계획이다.


계도기간 중에는 캠페인 등을 통해 소비자 요구, 사업장 상황으로 인한 부득이한 경우를 제외하고 금지사항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 슈퍼마켓 등 종합소매업에서 비닐봉투 제공이 불가피할 때는 종전 규정대로 비닐봉투를 유상 판매해야 한다.


플라스틱 빨대는 종이 등 대체 재질 빨대 사용을 우선 장려한다. 이미 환경표지 인증을 받은 생분해 플라스틱 일회용품은 2024년 말까지 신청에 따라 기존 인증 기간을 연장한다.
 

작성자
하나은
작성일자
2022-11-18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202219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