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전체기사보기

이번 주말, ‘영화 속’으로 여행 어때요?

2022 부산여행영화제…8월 5~7일 영화의전당

내용

11_3
부산여행영화제 포스터. 사진제공·부산여행영화제


해외여행이 어려운 요즘, 영화를 감상하며 그 속에 펼쳐진 다양한 여행지 이야기를 나누는 영화제가 열린다. 부산관광공사는 영화의전당, 비플과 공동으로 8월 5~7일 3일 동안 영화의전당에서 ‘2022 부산여행영화제’를 개최한다.


부산여행영화제는 영화 속 국내외 여행지에 대한 소소한 이야기들을 여행작가 또는 현지 전문가가 직접 소개하고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며 벤치마킹까지 논의하는 문화와 산업이 융합된 영화축제다. 코로나19로 3년 만에 관객과 다시 만난다.


특히 올해는 일(Work)와 휴가(Vacation)의 합성어인 ‘워케이션(Workcation)’을 주제로 코로나로 변화된 우리 일상이 반영된 새로운 여행 트렌드에 대해 관객과 공유할 예정이다. 


올해 상영작은 ‘바다의 뚜껑’, ‘테스와 보낸 여름’, ‘나의 산티아고’, ‘우리가 사랑이라고 믿는 것’, ‘파리, 13구 등 5편이다. 여행작가·여행전문가와 관객이 함께하는 대화 프로그램 ‘트립 톡!’을 4회 진행할 예정이다. △‘바다의 뚜껑’은 ‘워케이션의 시작, 바다에서 만난 사람들’을 주제로 한진석 여행작가 △‘나의 산티아고’는 ‘당신도 산티아고 순례길이 필요한가요?’를 주제로 김지선 여행작가 △‘우리가 사랑이라고 믿는 것’은 ‘새로운 여행 트렌드, 워케이션’을 주제로 김다영 여행 전문 강사가 △‘파리, 13구’는 ‘남다른 파리여행, 파리지앵처럼 머물기’를 주제로 박지연 영화평론가가 함께할 계획이다.


11_1

지난 영화제에서 공연과 피크닉을 즐기는 시민들. 사진제공·부산여행영화제


부산여행영화제를 찾는 관객을 위한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마련돼 있다. 8월 5일 개막식에서는 부산여행영화제 및 상영작 소개와 더불어 부산여행특공대 ‘손민수’ 대표가 ‘영화의 도시 부산-영화로 떠나는 부산 원도심 여행 이야기’를 주제로 특강을 펼친다. 여행상품 플리마켓 ‘떠나장’에서는 부산을 대표하는 여행·관광 기업의 다양한 콘텐츠와 부산 관광 기념품, 여행소품, 청년작가들이 만든 이색 상품을 만날 수 있다.


돗자리광장 ‘즐기장’에서는 무더운 여름, 영화의전당 빅루프가 만든 그늘 아래에서 버스킹 공연과 함께 피크닉을 즐길 수 있다. 푸드존 ‘먹장’에서는 부산 대표 수제맥주를 비롯해 다양한 푸드트럭이 모여 여름날 여행 감성을 즐길 수 있도록 이색적인 푸드존을 운영할 예정이다.


영화 관람료는 8천 원. 영화의전당 홈페이지(www.dureraum.org)에서 예매하거나 시네마운틴 6층 매표소에서 구매할 수 있다.


자세한 프로그램과 일정은 영화의전당 홈페이지에서 확이할 수 있다. 바로가기  문의: 051-780-6020


11_2
부산여행영화제에서는 다양한 음식과 공연도 즐길 수 있다. 사진제공·부산여행영화제

작성자
하나은
작성일자
2022-08-05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