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202012호 전체기사보기

코로나19 키워드로 본 2020 부산

재난지원·방역·마스크·거리두기·비대면·실시간

내용

12-8-1 


2020년은 코로나19를 빼놓고는 얘기할 수 없을 정도로 초유의 상황이 사회 전체를 거대하게 강타하며 지금까지 겪어보지 못한 충격적인 변화의 일상을 보낸 한 해였다.


부산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시민안전 방안을 최우선으로 펼쳤다. 감염병 확산 방지 총괄·대응을 위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4시간 운영하고 대중교통 및 다중집합시설 방역강화, 양방향 도보이동형 선별진료소,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 등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총력 대응하고 있다.

지역경제 충격을 최소화하기 위한 민생안정에도 힘을 쏟았다. 각 구·군 긴급재난생활비 지원, 지역화폐 동백전, 영세 소상공인 100만 원 현금 지원을 비롯해 무급휴직 저소득자와 프리랜서 생계비, 아이돌봄, 취약계층 지원 등을 통해 부산시민 모두에게 작은 힘을 더하며 생활 안정화와 지역경제 회복에 앞장섰다.


12-8-2

12-8-3

12-8 마스크쓰기

마스크     
올해 코로나19 최고의 백신은 단연코 마스크였다. 부산은 마스크 착용 생활화 캠페인 `고마워요! 우리의 마스크 영웅:
마스크를 쓰는 시민 여러분이 부산의 영웅입니다' 시리즈를 진행하고 있다. 어린이, 학생, 감천문화마을, 시장 상인, 서퍼, 바리스타, 헤어 디자이너, 지휘자, 소방관, 어부 등 부산시민임을 잘 알릴 수 있는 다양한 직업·성별·연령대의 모습을 통해 지속되는 코로나19 상황에서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마스크 생활화를 지키는 부산시민 모두가 스스로 영웅이라는 치얼업의 의미를 담았다(진행 뉴미디어담당관실 한광희 주무관/디자인 최정인 주무관).



12-8 방역1

방역
부산은 양방향 도보이동형 선별진료소를 운영해 K-방역의 우수성을 다시 한번 전세계에 알렸다(사진은 부산 연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는 모습).



12-8 거리두기1

거리두기
생활 속 거리두기 캠페인 `안녕 여름, 안녕한 부산' 시리즈. "쫌 띄우자:1∼2m, 쫌 씻자:30초, 쫌 쓰자:아직은, 쫌 열자:하루 2회, 쫌 쉬자:아프면". 생활 속 거리두기의 핵심요소인 거리두기, 손 씻기, 마스크 착용, 실내 환기, 아프면 집에서 쉬기 등을 시민들의 거리두기 피로도를 최소화하기 위해 "쫌"이라는 부산사투리와 아이콘으로 구성, 재미있게 메시지를 전달했다(진행 뉴미디어담당관실 김성훈 주무관/디자인 최정인 주무관).

작성자
김향희
작성일자
2020-12-01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202012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