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이야기리포트

다대포 해변공원엔 <유채물결> 넘실넘실

내용

해양도시 부산에는 모두 일곱 개의 해수욕장이 있다. 그 가운데 다대포해수욕장은 부산 서쪽 맨 끝자락에 자리한 해수욕장이다. 이곳 다대포해수욕장은 낙동강에서 흘러내려운 토사가 퇴적되어 생겼다.



수정됨_KakaoTalk_20220326_172306762
 

다대포해수욕장은 길이 850m, 65~330m를 뽐내는 넓은 백사장을 가지고 있다. 평균 수온이 21.6도로 비교적 따뜻하고 수심이 얕아 어린이들이 뛰어놀기에 아주 적합하다.



수정됨_KakaoTalk_20220326_172307298
 

다대포 해변 뒤편에 자리잡은 해변공원은 지난 2015년에 조성했는데 사하구 주민의 휴식처가 되는 것은 물론이고 다대포를 찾은 관광객에게는 여가선용 장소로 크게 각광받고 있다. 조용히 산책을 즐기며 일상의 피로나 권태를 풀기엔 나무랄데 없이 좋다.



수정됨_KakaoTalk_20220326_172308379
 

해변공원에는 다른 공원과 마찬가지로 방문객을 위한 각종 편의시설이 많다. 또한 생태탐방로, 잔디광장, 해수천, 체육시설 등을 두루 갖춰놓아 가족이나 친구, 연인과 함께 무료한 시간을 보내기엔 제격이다.



수정됨_KakaoTalk_20220326_172308947
 

해변공원에서 특히 주목 받는 곳은 산책길인 해솔길이다. 해변공원 한가운데로는 바닷물을 끌어들여 흐르게 하는 해수천이 있는데 이 해수천 양쪽 가장자리에는 사뿐사뿐 걷기 편하도록 긴 해솔길을 만들어 두었다.



수정됨_KakaoTalk_20220326_172310055
 

봄을 맞아 해수천 양쪽 해솔길을 따라 봄꽃의 하나인 유채꽃이 줄지어 피어 있어 해변공원을 찾은 사람들은 큰 기쁨과 행복을 누리고 있다. 봄바람에 풍기는 유채 향기를 맡으며 걸으면 일상의 피로가 해소되는 것은 물론이고 고단한 생업의 현장에서 받은 갖가지 번민이나 스트레스 마저도 말끔히 사라지는 기분을 맛보게 된다.



수정됨_KakaoTalk_20220326_172311110
 

따뜻한 봄을 맞아 답답한 집에서 잠시 벗어나 다대포 해변공원으로 찾아가 보자. 도시철도 1호선을 타고 다대포해수욕장역에 내리면 바로 찾을 수 있다. 해변공원으로 가서 유채 향기를 맡으며 해솔길을 걸으면 온몸에 활기가 감돌고 내일을 힘차게 열 수 있는 강력한 에너지가 용솟음칠 것이다.



작성자
이옥출
작성일자
2022-03-27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