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1314호 기획연재

(주)화승 2008년 신입사원 르까프 신발기획팀 오현기(27) 씨

"적성파악·긍정적 사고 관건"

내용

한양대학교 역사학과를 졸업한 그는 굴지의 스포츠 회사에서 일할 수 있게 돼 가슴 벅차다는 말로 입사소감을 밝혔다.

대학시절 테니스 동아리 주장을 맡으며 전국 대회 준우승, 각종 대회에서 우승하며 쌓아온 운동실력과 리더십이 입사에 큰 도움이 됐다는 그는 "면접이 가장 중요한 것 같다"고 강조한다.

자신에 대한 자신감 그리고 상대방에 대한 따뜻한 배려 등이 면접에서 잘 표현되어야 한다는 것.

남들만큼 우수한 영어실력은 아니지만 1년간 호주에서 워킹홀리데이를 하며 자유롭게 일하고 살아있는 영어를 배울 수 있었던 것이 큰 도움이 됐단다.

대학1학년 때부터 4년 동안 꾸준히 교내 학생생활상담연구소를 찾으며 적성 찾기에 게을리 하지 않았다는 오 씨는 지금껏 35곳에 응시해 8곳에서 최종면접을 보며 낙방의 쓴맛을 봤지만 무엇보다 "적성파악과 긍정적으로 도전하는 자세가 있다면 꼭 취업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작성자
부산이야기
작성일자
2008-04-02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1314호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