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제1673호 문화관광

부산의 봄, 즐길 준비 됐나요?

봄꽃 활짝, 즐거운 눈… 벚꽃·유채꽃축제 잇따라
제철 음식, 행복한 입 … 멸치·어방축제 등 풍성

내용

부산의 봄은 즐겁다. 훈훈한 봄바람이 불어오면 부산 곳곳에서 축제가 열리기 때문이다. 유채꽃을 비롯, 기장멸치·수영 어방·조선통신사 등 이색적인 축제가 주말마다 이어진다.

□유채·팬지 활짝… 봄꽃축제

낙동강 유채꽃축제가 오는 11일부터 19일까지 강서구 대저생태공원 일대에서 펼쳐진다. 부산광역시는 올해 역대 최대 규모의 유채꽃밭을 조성해 축제를 연다. 올해 유채꽃단지는 76만여㎡로 조성한다. 지난해 52만9천여㎡보다 44% 더 넓어졌다. 축구장 100개 넓이에 해당하는 규모다.

지난해 대저생태공원에서 열린 부산 낙동강 유채꽃축제 모습
따뜻한 봄을 맞은 부산은 주말마다 봄 축제로 흥겹다. 유채꽃 같은 봄꽃부터 기장 멸치까지 주제도 다양하다(사진은 지난해 대저생태공원에서 열린 부산 낙동강 유채꽃축제 모습).

축제는 오는 11일 오후 2시 개막 기념퍼포먼스와 꽃길 탐방을 시작으로 막을 올린다. 유채꽃 단지 내 꽃길 탐방로는 유채 미로·바람개비길 등으로 꾸미고, 다양한 조형물로 구성한 야외 전시전 '자연과 만나다'도 설치해 관람객들의 눈길을 끈다.

주말인 11~12일과 18~19일에는 행사장 곳곳에서 거리공연을 펼친다. 이밖에도 모내기 같은 농업 체험, 연날리기, 수상자전거 등 체험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봄꽃을 한자리에서 모두 즐길 수 있는 행사도 있다. 오는 22~28일 괘법동 광장로 명품가로공원에서 열리는 '2015 사상 봄꽃 전시행사'가 그것. 공원 전체를 페츄니아·팬지·베고니아 등 30여종, 15만본의 꽃으로 꾸민다. 특히 애플아울렛에서 르네시떼 앞 강변나들교까지 700m 구간을 꽃탑·꽃터널로 꾸민다.

□어방·멸치·통신사… 부산 이색 축제

부산의 역사와 삶을 주제로 열리는 축제도 열린다.

옛 부산의 수산물 협동 단체 '어방'의 고기잡이 모습을 재현하는 축제 광안리어방축제가 오는 24~26일 광안리해수욕장 일원에서 열린다. 어선 32대가 펼치는 뮤지컬 공연 '진두어화'를 시작으로 모두 27가지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광안리 해수욕장에서 옛날 전통 고기잡이를 재현하는 퍼포먼스인 '어방그물끌기'. 참가자와 관광객들이 함께 초대형 그물을 끌며 물고기를 잡아본다. 또 생선회 깜짝 경매, 활어요리 경연대회, 맨손으로 활어잡기 등도 이색적이다.

기장군 대변항도 이 시기가 되면 축제 분위기로 들뜬다. 산란기를 맞은 멸치들이 알을 낳기 위해 덩치를 불리는, 이른바 제철을 맞기 때문. 기장멸치축제에서는 멸치회와 멸치구이를 맘껏 즐길 수 있다. 축제는 오는 24~26일 대변항일원에서 열린다. 멸치회 무료시식·어선퍼레이드·수산물 깜짝경매 ·멸치 낚기·멸치 까기·멸치 널기 등 다양한 이벤트를 연다.

부산의 대표적인 봄 축제, '2015 조선통신사축제'는 다음달 1~3일 용두산공원·남포동 일대에서 열린다. 조선통신사 축제는 조선과 일본 막부의 평화사절단을 맡았던 '조선통신사'의 의미를 되새기고, 평화공존 정신을 되새기자는 취지에서 시작한 축제. 매년 많은 부산시민들과 일본에서 온 참가자들이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보인다.  

축제의 백미는 조선통신사가 서울에서 출발해 일본으로 떠나는 과정을 연극으로 선보이는 '조선통신사의 밤(다음달 2일 오후 5시30분 용두산공원 특설무대)'과 조선통신사행렬을 재현하는 거리퍼레이드 '평화의 행렬'. 부산시민과 일본 참가자 등 1천500여명이 화려한 거리 퍼레이드를 펼친다. 일본의 예능인들이 참가해 행렬 중간 전통 공연도 펼친다.

■부산 봄 축제 일정

축제명, 장소, 일자로 구성된 표
축제명 장소 일자
제4회 부산 낙동강 유채꽃축제 강서구 대저생태공원 11~19일
2015년 사상봄꽃전시행사 사상구 광장로 명품가로공원 일원 22~28일
제15회 광안리어방축제 광안리해수욕장 등 24~26일
제19회 기장멸치축제 기장군 대변항 일원
2015 조선통신사축제 용두산공원 및 광복로 일원 다음달 1~3일
작성자
조현경
작성일자
2015-04-01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 제1673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