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시민생활

부산 청년 주거비 부담 ‘확’ 낮춘다

주택 임차보증금 대출 이자 1천 명 지원
1차 신청, 3월 6일까지 청년정책플랫폼

내용

주거_1


부산시가 지역 청년의 주거비 부담 완화와 안정적인 주거환경 조성에 힘을 쏟는다. 부산시는 올해 ‘머물자리론’으로 청년 1천 명에게 주택 임차보증금 대출 이자를 지원한다.


‘머물자리론’은 한국주택금융공사가 주택 임차를 위한 대출금을 전액 보증하고, 부산은행이 연리 1.5%로 최대 1억 원까지 대출해준다. 부산시는 대출 이자를 연간 150만 원까지 최장 4년간 청년에게 지원한다. 4분기를 제외하고 분기별로 나눠 대상자를 모집하며, 1분기 200명 등 올해 전체 지원 규모는 1천 명이다.

1분기는 2월 14일부터 3월 6일까지 ‘청년정책플랫폼(www.busan.go.kr/young)’에서 희망자를 모집한다. 지원 대상은 신청일 기준 부산시에 거주하는 연 소득 4천만 원 이하 만19∼34세 무주택 세대주로 임대차 계약 체결 후 보증금의 5% 이상을 내는 경우다. 부산에 있는 주택과 주거용 오피스텔 가운데 임차 보증금이 2억 원 이하이면서 전·월세 전환율이 6.1% 이하일 때 지원받을 수 있다.

부산시는 기존의 자격요건 중 ‘부모명의 1주택 이하’ 조건을 없애는 등 대상자 범위를 확대했다. 단, 주택소유자, 기초생활 수급자(생계·주거), 정부 주거지원사업 참여자 및 기존 머물자리론을 지원받은 사람 등은 이용할 수 없다.


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작성자
차세린
작성일자
2022-02-10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