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경제

올 설 차례상, 온누리상품권으로

부산 128곳 시장서 현금처럼 사용…지난해 160억원 판매, 26% 증가

내용

부산광역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홍보에 적극 나섰다.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은 5천원권, 1만원권 두 종류가 있다. 부산지역 내 부산은행, 새마을금고, 우체국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부산 전통시장 128곳을 비롯해 전국 1천500여 곳의 전통시장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부산시는 다음달 9일까지 언론과 시민단체 등과 함께 전통시장 홍보캠페인을 전개한다. 시청 앞 옥외 전광판, 도시철도 스크린도어 및 전동차 내 모니터 등도 활용해 홍보에 나서고 구·군 민원실, 상품권 판매처, 대단지 아파트 게시판 등에 온누리상품권 홍보전단을 배포하고 반상회보 등을 통한 홍보도 함께 펼친다.

부산시는 상인회, 시민단체, 소비자단체, 구·군 유관단체(기관) 등이 참여하는 ‘전통시장 이용 및 온누리상품권 구입’ 캠페인을 이달 중 부산전역에서 펼쳤다. 또 시 산하 공무원, 공기업 임직원 등을 대상으로 상품권 자율 구입 및 전통시장 장보기에 솔선수범해 줄 것과 공공기관의 격려금·위문금품·불우이웃돕기 등에 온누리상품권 이용을 적극 권장할 방침이다.

지난해 부산에서 판매된 온누리상품권은 160억원어치로 전년도 127억원보다 26%나 증가했다. 부산 전통시장에서 사용돼 회수한 상품권은 306억원으로 전년 162억원보다 89%나 대폭 늘어났다. 부산시는 온누리상품권 사용을 더욱 늘리기 위해 상품권 이용이 가능한 전통시장을 180곳으로 확대하고, 기업의 상품권 구매 장려 및 부산을 찾는 관광객에 대한 전통시장 홍보를 강화해 관광객이 부산 전통시장을 더 많이 찾도록 할 계획이다.

신창호 부산시 경제정책과장은 “전통시장 상품권을 이용하는 것은 부산경제를 살리고 부산사랑을 실천하는 첫 걸음”이라며 “이번 설 차례상은 더 많은 시민이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으로 차례상을 차렸으면 한다”고 말했다.

※문의 : 경제정책과(888-3045)

작성자
조민제
작성일자
2013-01-31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