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이내믹 부산 시정

부산시, 영구임대아파트 ‘주거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취약계층 아파트 관리비 부담 경감 지원…영구임대아파트 전체 11개 지구 1만725세대 대상… 1세대당 10만 원씩

내용

부산시청사 

△부산시청사 전경.



부산광역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의 아파트 관리비 지원에 나섰다.


부산시는 전국 최초로 영구임대 아파트 1만여 세대 입주민에게 총 10억 원 규모의 ‘주거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이번 ‘주거 긴급재난지원금’은 부산도시공사 영구임대아파트 11개 지구 10만725세대를 대상으로 한다. 1세대당 10만 원씩, 올해 11월부터 2021년 1월까지 3개월간의 아파트 관리비 지원 형태로 지급한다. 영구임대아파트를 소유·관리하고 있는 부산도시공사에서 지원금 전액을 부담한다.

지금까지 지자체별로 관리비를 일부 보전할 수 있는 조례 등은 제정·시행하고 있으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영구임대아파트 관리비 보전은 부산시가 전국 최초로 취약계층 핀셋형 지원을 시행한다. 영구임대아파트 올해 관리비 체납률은 4%. 지난해 1.2% 대비해 3.3배 증가한 숫자다.


부산시는 △위기에 봉착한 소상공인·자영업자 대상 ‘재산세·임대료 감면’ △자동차·기계 등 ‘업종별 기업 맞춤 지원’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민생 경제대책을 추진 중이다. 코로나19 이후를 대비한 부산형 뉴딜정책도 착실히 마련해 지역경제 회생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작성자
김향희
작성일자
2020-11-03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첨부파일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글 다음글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