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정

2030부산월드엑스포 범정부 유치기획단 출범

추진체계 본격 가동, 유치 가속화

내용

11-4cw10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기획단' 출범 현판식.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의 실질적인 시작을 알리는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기획단'이 출범했다.
부산시와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해 12월 16일, 세종시 파이낸스센터 3층에서 현판식을 열고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기획단' 출범과 함께 본격 유치 활동에 돌입했다. 유치기획단 출범으로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에 속도를 낼 전망이다.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을 단장으로 하는 유치기획단은 부산시(5명), 산업부(5명), 기획재정부(1명), 외교부(1명), 해양수산부(1명) 등 공무원 13명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직원 1명 등 총 14명으로 구성됐다.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해 관계부처와 지자체, 공기업 등이 긴밀히 협력하는 범정부 조직이 만들어졌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이제부터는 범정부 유치기획단을 중심으로 우리 시와의 긴밀한 협조체계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평창동계올림픽도 국민이 똘똘 뭉쳐 결국 유치한 것처럼, 부산에서 엑스포 열기를 확산시켜 강원도, 제주도까지 뻗어나갈 수 있도록 불길을 지펴나가 꼭 성사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이에 더해 "유치기획단의 부처·기관별 전문성과 효율적 역할분담으로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으로 유치기획단은 국제박람회기구(BIE) 실사보고서 마련을 위한 주제개발, 약 1년 6개월 소요되는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을 거쳐 기본계획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이르면 2021년 5월 박람회 유치의향서를 제출하고 2023년 국제박람회기구(BIE) 실사에 대응한다.


2030월드엑스포를 부산에서 개최하게 되면 우리나라는 올림픽, 월드엑스포, 월드컵 등 세계 3대 메가 이벤트를 모두 치르는 7번째 나라가 된다. 6개월 기간 동안 160개국 5천만 명이 부산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생산유발 효과는 약 43조 원, 부가가치유발 효과는 약 18조 원, 취업유발 효과는 약 50만 명으로 추정된다.
 

김향희 기사 입력 2020-01-03 다이내믹부산 제202001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강아랑 (051-888-1291)
최근 업데이트
2020-01-02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