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박형준 시장, “2023년, 부산 대도약의 원년으로 선포”
부서명
기획담당관
전화번호
051-888-1744
작성자
석응균
작성일
2023-03-21
조회수
1610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3.21. 15:00, 벡스코 컨벤션홀에서 박형준 부산시장, 시의회 의장, 교육감, 국회의원, 시민 등 1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산시의 새로운 도시브랜드와 미래비전을 선언 ◈ “시민이 행복한 글로벌 허브도시 부산, 모두의 힘으로 함께 열어갑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부산의 미래를 위한 빅 드림(Big Dream)을 공유하며 대도약의 의지를 함께 다져 ◈ 다시 태어나도 살고 싶은 부산을 위한 5대 핵심 전략 발표…▲물류허브도시 ▲금융혁신도시 ▲디지털신산업도시 ▲문화매력도시 ▲글로벌관광도시
첨부파일
내용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새로운 도시브랜드와 미래비전을 선보이며 2023년을 부산 대도약의 원년으로 선포한다.

 

  부산시는 오늘(21일) 오후 3시, 벡스코 컨벤션홀 3층에서 ‘빅 드림(Big Dream), 부산의 미래’ 선포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새로운 부산의 도시브랜드와 미래비전을 널리 알려 글로벌 허브도시 부산에 대한 범시민 공감대를 형성하고, 미래 부산에 대한 기대감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행사에는 박형준 부산시장과 안성민 부산시의회 의장, 하윤수 부산시 교육감을 비롯해 전봉민 국민의힘 부산시당 위원장 직무대행, 서은숙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위원장 등 지역 정치계, 학계, 언론계, 경제계, 문화·예술계, 시민단체, 구청장·군수, 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행사는 1부 ‘부산 도시브랜드 선포식’과 2부 ‘부산 미래 비전 선언식’으로 구성된다. 1부에서는 ▲인사말씀 ▲축사에 이어 ▲새 도시브랜드 탄생 과정을 소개하는 영상 상영 ▲유공자 시상 ▲새 도시브랜드 선포식이 진행된다. 2부에서는 ▲부산 비전 미디어댄스 퍼포먼스 ▲부산 비전 발표(부산시장) ▲부산의 미래 영상 상영 ▲부산 비전 세리머니 ▲기념촬영 및 폐회 순으로 진행된다. 

 

  ‘1부 도시브랜드 선포식’에서는 10만 명의 시민 의견이 모여 도시브랜드가 탄생하는 과정을 영상으로 선보이고, 브랜드 개발에 기여한 시민참여단에 대한 시상식이 진행된다. 이어서, 국내 최초로 색깔, 각도 등으로 3차원(3D) 입체화를 표현한 도시상징(CI) 영상을 상영하고, 부산의 자긍심을 담은 브랜드 슬로건(BI) ‘Busan is good(부산이라 좋다)’의 조형물도 처음 공개할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2부 비전 선언식에서는 박형준 부산시장이 직접 ‘부산 비전’에 대해 발표한다. 박 시장은 다시 태어나도 살고 싶은 부산을 위한 ▲물류허브도시 ▲금융혁신도시 ▲디지털신산업도시 ▲문화매력도시 ▲글로벌관광도시 등 5개 핵심 전략을 제시할 예정이다.

 

  아시아 최고의 시민행복도시, 세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허브도시 등 부산의 미래 지향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5대 핵심 전략을 보면,

 

■ 물류허브도시

 

  먼저 첨단 물류 트라이포트 구축으로 싱가포르, 홍콩에 버금가는 글로벌 물류 허브로 도약해 나아가기 위해 ▲2030세계박람회 개최 전 가덕신공항 조기 건설․개항 ▲첨단 배후단지 등 트라이포트 물류허브 구축 ▲가덕도 에어시티․해상도시․해상 멀티포트 조성 등 해양플랫폼 시티를 구축할 계획이다.

 

■ 금융혁신도시

 

  해양․물류 산업을 육성․지원할 세계적인 금융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한국산업은행 등 금융기관 집적 및 BIFC 개발 등 금융중심지 완성 ▲블록체인 특화 클러스터, 핀테크 기업 등 디지털 밸리 조성으로 디지털 금융 선도 ▲지산학 협력 고도화 도시 및 아시아 창업도시 육성으로 지산학 중심 창업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 

 

■ 디지털신산업도시

 

  디지털 대전환에 대응하는 정보통신기술(ICT) 융합의 디지털 산업 육성 등 미래형 신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양자기술, 인공지능(AI) 등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디지털 신산업 육성 ▲항공정비산업(MRO) 및 도심 항공 이동수단(UAM) 산업 육성, 파워반도체 밸류체인 조성 등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 ▲수소, 탄소 포집․활용․저장 기술(CCUS) 등 기후테크 산업을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 문화매력도시

 

  전 세계가 주목하는 문화․영상 콘텐츠, 생활 스포츠 선도도시로 발전하기 위해 ▲오페라하우스, 세계적 미술관 등 최고급(하이엔드) 문화․예술 인프라 구축 ▲영화․영상․게임 혁신클러스터 조성, 디지털 콘텐츠 육성 등 케이(K)-컬처 선도 영화․영상 콘텐츠 도시 조성 ▲생활문화, 지역예술(인) 진흥, 생활체육 기반시설(인프라) 및 저변 확대 등 문화․체육 일상생활 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다.

 

■ 글로벌관광도시

 

  부산의 도시 특성과 강점을 살린 세계적인 관광 허브도시 조성을 위해 ▲글로벌 지식재산권(IP) 연계, 지역 역사․문화 자원 연계 관광콘텐츠 집중 육성 등 글로벌 관광콘텐츠 선도 ▲신 해상관광교통 도입, 마리나 거점 및 국제크루즈 허브도시 조성 등 해양레저 거점도시 조성▲남해안 관광벨트 조성, 의료․웰니스․워케이션 관광 육성 등 지역 특화 관광벨트로 만든다는 방침이다. 

 

  한편, 부대행사로 2030부산세계박람회 정책 부스 운영을 통해 국제박람회기구(BIE)의 부산 현지 실사를 앞두고,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열기도 확산한다는 방침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2023년 부산 대도약의 원년을 맞아 부산의 새로운 도시브랜드와 미래비전을 시민과 함께 공유하기 위해 오늘 행사를 마련하였다”며, “글로벌 허브도시 부산, 시민이 행복한 도시 부산, 부산이 맞이할 미래를 시민들과 함께 힘차게 열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새로운 도시브랜드 선포는 ‘부산 대도약’에 대한 다짐이자 시민과의 약속”이라며, “Busan is good이라는 의미에 걸맞은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부산시의 새 브랜드가 부산의 경쟁력이 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