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부산시, 부산외국어대에서 11번째 ‘오픈캠퍼스 미팅’ 개최 -

박형준 시장, 2030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글로벌 융합 인재 양성 지산학 협력 논의
부서명
지산학협력과
전화번호
051-888-6784
작성자
박정진
작성일
2023-03-13
조회수
1060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3.13.(월) 14:00 부산외국어대학교 도서관에서 지산학 협력토론회 ‘오픈캠퍼스 미팅’ 개최 … 박형준 부산시장을 비롯해 부산외국어대 장순흥 총장, 산업관계자, 외국어대 학생 등 참석 ◈ 글로벌 중심 도시 부산을 위한 융합 인재 양성 … 외국어 및 통․번역 분야에 특화된 부산외국어대와 지산학 협력 논의 ◈ 박형준 시장, “부산외국어대학교는 글로벌 도시를 지향하는 부산의 소중한 자산,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RISE) 시범지역 선정을 동력으로 부산형 지산학 협력 혁신도시 완성해 나갈 것”
내용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늘(13일) 오후 2시 부산외국어대학교 도서관에서 ‘오픈캠퍼스 미팅’을 열고 글로벌 융합 인재 양성을 위한 지․산․학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오픈캠퍼스 미팅’은 박형준 시장이 직접 부산지역 대학을 방문하여 대학, 기업, 학생들과 대학별 특성화 분야에 대한 지·산·학 협력사업을 모색하고 지속 가능한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협력토론회로, 박 시장의 핵심 공약인 지산학협력을 위해 취임 후 2021년 6월 동의과학대학교를 시작으로 오늘까지 총 11번째 미팅을 이어 오고 있다.

 

  오늘 행사는 부산의 학령인구 감소로 인한 지역대학의 위기가 심각해지며 지역대학 혁신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외국어 및 통‧번역 분야에 특화된 부산외국어대학의 장점을 활용하여 산업관계자와 머리를 맞대어 함께 실질적인 지산학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시는 글로벌 중심 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2030세계박람회 유치, 가덕도 신공항 건설, 영어하기 편한 도시 조성,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국제교류 활성화, 아시아 창업도시 구축 등의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이러한 정책을 지산학 협력과 연계해서 내실 있게 확산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오늘 행사는 ‘2030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글로벌 융합 인재 양성 지산학 협력 방안’을 주제로, 박형준 시장을 비롯하여 부산외국어대학교 장순흥 총장, 부산외국어대학교 신규재 특임부총장, 부산정보기술협회 정충교 회장, 엔디소프트 박남도 대표, 부산외국어대학교 고동현, 비센떼 세구라 비레케라, 김미연 학생 등이 참석한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글로벌 비즈니스 지원 인력 양성, 국제 네트워크 활성화 통한 아시아 스타트업 투자, 창업교육 및 정보기술(IT)과의 접목 방안, 양질의 일자리 증대 경쟁력 제고 방안 등 글로벌 융합 인재 양성을 위해 폭넓은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사전행사로 ‘태국 하나스틸’ 이희구 대표(부산외대 태국어과 92학번 동문)가 온라인으로 해외창업 성공사례를 설명하고, 학생들과 질의 응답하는 등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 시간도 가진다. ‘태국 하나스틸’은 2007년 태국 내 자동차 액세서리 관련으로 창업하여 현재 연 400억 원의 매출을 거두는 등 성공을 거두고 있다. 부산외국어대학교는 산학교류 확대 및 부산외대 태국어과 학생의 현장교육 강화를 위해 올해 2월 하나스틸을 제4호 ‘부산외대 글로벌협력센터’로 지정한 바 있다.

  

  박형준 시장은 “부산외국어대학교는 부․울․경 유일의 통역번역대학원이 있으며, ‘2023년 QS 아시아 대학평가’* 부산지역 사립대 3년 연속 1위, 해외 취업률 9년 연속 전국 1위 등 대학 수준과 취업률 모든 지표에서 우수한 대학”이라고 평가하며, “외국어 분야에 특화된 부산외국어대학교는 글로벌 도시를 지향하는 부산의 소중한 자산으로, 시는 부산외대를 비롯한 기업․기관들과 협력하여 2030세계박람회 부산 유치는 물론, 글로벌 인재 양성, 창업 활성화 등을 통해 글로벌 중심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QS 아시아 대학평가 : 영국의 대학평가기관 QS(Quacquarelli Symonds)가 2009년부터 발표

 

  아울러, 박형준 시장은 “지난 3월 8일 부산이 정부 고등교육 개혁의 핵심인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RISE)’ 시범지역으로 선정된 만큼, 지역의 대학들과 협력을 더욱 강화하여 부산형 지산학 협력 혁신도시를 완성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시는 오픈캠퍼스 미팅 행사를 통해 부산지역 대학의 전체적인 경쟁력을 향상시킨다는 방침으로, 앞으로도 부산 소재 20여 개 대학의 특성을 고려해 실질적인 협력 방안을 도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