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부산시, 2023년 계묘년 시무식 개최 -

박형준 시장, 2023년 글로벌 허브도시 원년 함께 열어가자!
부서명
총무과
전화번호
051-888-1857
작성자
권혜영
작성일
2023-01-02
조회수
450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1.2. 09:00 시청 1층 대강당에서 700여 명 참석한 가운데 2023년 계묘년 업무 시작 알려 ◈ 박형준 시장, 직원들과 함께 ‘그린라이트 부산 2023’ 퍼포먼스 선보여 … ▲2030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가덕신공항 조기 착공 ▲15분 도시 조성 등 역점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기원 ◈ 박형준 시장, 신년사에서 글로벌 허브도시가 되기 위한 미래 지향점 공유하고 공직자의 적극 행정 당부
첨부파일
내용

시무식 사진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오늘(2일) 오전 9시 시청 대강당에서 2023년 계묘년 새해를 맞이하여 한해 업무 시작을 알리는 시무식을 개최했다.

 

  오늘 시무식에는 박형준 시장을 비롯하여 시 간부, 공사·공단 대표, 각종 포상 수상자 등 70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행사에 참석하지 못한 직원들을 위해 시청 내 방송과 부산시 인터넷방송 바다TV로도 온라인 생중계했다.

 

  먼저, 2030세계박람회 부산유치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지난 11월 진행된 2030세계박람회 3차경쟁 프레젠테이션 영상을 상영하였으며, 이어 부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인에게 향토기업 인증서 수여, 중소기업인 대상 표창 전달, 우수공무원 등 시상을 진행했다.

 

  이후 박형준 시장은 신년사에서 현안업무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노력하는 직원들을 격려하면서 2023년 시정에 임하는 각오와 당부의 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2023년 한해 시가 추진하는 역점 사업이 원활히 진행되기를 바라는 뜻으로 ▲2030세계박람회 부산유치 ▲가덕신공항 조기 추진 ▲15분도시 조성 ▲파워반도체 클러스터 조성 ▲지산학 협력체계 구축 등 20여 개의 역점사업들을 부산시 지도 위에 하나씩 녹색 불을 밝히는 「그린라이트 부산 2023」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박형준 시장은 신년사에서 “2022년은 국제금융도시, 글로벌스마트도시 등 여러 지표에서 큰 폭으로 상승하고, 역대 최대의 기업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는 등 글로벌 허브로 도약할 수 있는 가능성을 줬다”며, “이는 열심히 일해준 직원들 덕분으로, 직원 여러분이 부산의 희망을 이루어낸 주역”이라며 노고를 격려하였다.

 

  이어 “글로벌 허브도시가 되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살기 좋은 도시가 되어야 하는데, 이를 위해 ▲확실한 ‘물류도시’ ▲물류에 기반한 ‘금융도시’ ▲디지털과 친환경을 선도하는 ‘신산업 육성’ ▲새로운 문화와 콘텐츠가 융합되는 ‘문화도시’ ▲한 번 오면 다시 찾고 싶은 ‘국제 관광도시’ 등 여러 분야가 균형을 갖춰야 진정한 글로벌 허브도시가 될 수 있다”며, “이는 직원 모두가 함께 공감하고 인식을 같이해야 가능할 것”이라며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올해 꼭 해야 할 두 가지는 ‘2030세계박람회 유치’와 ‘지속적인 혁신’이다”며, “공직사회가 창의성과 새로움을 요구하는 시대 변화에 대응함은 물론, 소통․공감․협치․연민 등을 포함하는 ‘좋은 관계(Good relationship)’를 공직자의 기본자세로 삼고, 시정에 적극적으로 임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