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박형준 시장, 스리프리야 란가나탄 주한인도대사 접견… 스타트업 육성 등 협력방안 모색
부서명
외교통상과
전화번호
051-888-7742
작성자
최정윤
작성일
2022-02-07
조회수
591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2.7. 14:00 스리프리야 란가나탄 주한인도대사 부임 후 첫 부산시장과 면담 ◈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한 활발한 협력 강화 및 상호 간 우호 증진 논의 ◈ 박형준 시장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위해 큰 힘이 되어 달라” 당부
내용
주한인도대사 예방(부산시청 국제의전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오늘(7일) 오후 스리프리야 란가나탄(Sripriya Ranganathan) 주한인도대사를 접견하고, 경제 위기 극복 및 상호 투자 활성화를 위한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박 시장은 주한인도대사를 만나 코로나19 위기 속에도 부산을 방문해 주신 것에 대해 감사 인사를 전하며, “부산시는 평소 인도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으며, 긴밀히 협력하기를 희망하고 있다”며, “특히, 인도는 풍부한 인적자원을 바탕으로 IT(정보통신) 산업의 선진국이므로, 정보통신 분야에서 부산과 협력할 수 있는 분야가 많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현재 부산은 ‘그린 스마트 도시’라는 새로운 비전 아래 글로벌 허브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해 스마트시티, ICT(정보통신기술), 의료바이오 등 관련 산업 육성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전하며, 란가나탄 대사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당부하기도 했다.

 

  이에 란가나탄 대사는 “한국과 인도는 전략적 동반관계이며, 인도의 성장력과 잠재력을 신뢰해주는 것에 대해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며, “현재 인도대사관에서는 스타트업 관련 행사를 많이 진행 중인데, 중소기업 투자 중심지인 부산에서도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부산도 지역 대학 곳곳에 스타트업 플랫폼을 조성하여 청년 스타트업을 육성 중이며, 스타트업 육성에서 큰 성과를 거두고 있는 인도와 함께 양국의 우수한 기업들을 상호 매칭할 수 있는 협업사업을 추진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부산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고 있으니 13억 인구 대국인 인도가 부산 유치를 위해 큰 힘이 되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