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로그인 회원가입
검색 ENG
검색 ENG
닫기
커뮤니티

지질공원 소식

[부산MBC] ‘부산의 "국보급 모래톱" 유네스코 인증 받나

부서명
환경정책과
전화번호
051-888-3637
작성자
환경정책과
작성일
2022-10-27
조회수
35
내용

2022년 09월 29일 20시 40분

 

◀앵커▶

부산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에

도전장을 냈습니다.

 

강과 바다, 산과 섬이 공존하는

천혜의 지질 자원을

세계적으로 인정 받겠다는 것입니다.

 

유네스코 현장 실사단이 방문한 현장을

윤파란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드넓은 강줄기, 동해바다와 만나는

낙동강 끝자락입니다.

 

아미산 전망대에 올라서면

강줄기를 따라 실려 온 모래톱이

눈에 들어옵니다.

 

수많은 철새들의 삶의 터전이자

생태의 보고입니다.

 

[김순일 / 자연환경해설사]

"새로운 삼각주가 계속 형성되고 있는 거예요. 그것도 아주 빠른 시간 내에, 한 150년 정도 사이에 이 하구가 계속 만들어지고 있거든요."

 

유네스코 심사위원단이 부산을 찾았습니다.

 

지난해 부산시가 지역 지질명소 20곳을

세계지질공원 등재해달라고 신청한 데 따른 것입니다.

 

낙동강 하구를 비롯해 태종대, 오륙도,

금정산, 장산 등

부산 전역 805㎢에 걸쳐있습니다.

 

심사위원들은 닷새간 부산에 머물며

지질학적 가치와 관리 능력을

전반적으로 평가합니다.

 

부산시는, 도심 속에서 누구나 쉽게

천혜의 자연을 즐길 수 있다는 접근성을

장점으로 내세웠습니다.

 

[김주원 / 부산시 환경정책과장]

"유네스코 지질공원 사상 최초로 메트로폴리탄, 대도시가 신청한 첫 사례입니다. (부산은) 대중교통을 통해서 접근할 수 있는 그런, 타 시도나 다른 나라와는 비교할 수 없는 그런 장점이 있습니다."

 

현지실사가 끝나면 올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이사회

심사를 거쳐 내년 4월 최종 인증 여부가 결정됩니다.

 

이번 도전이 성공하면 부산은 제주도와

무등산 등에 이어 우리나라의 다섯 번째 유네스코 지정 세계지질공원이 됩니다.

 

MBC 뉴스 윤파란입니다.

 

( 출처 https://busanmbc.co.kr/article/OTXdAQbtF4Qi4vo )

자료관리 담당자

환경정책과
박진호 (051-888-3637)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