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전체기사보기

여기 있다, 이리로 오라는 의미

정겨운 부산 사투리로 표현

내용

‘하나은행 2020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마스코트의 이름은 부산 사투리 특색을 잘 살린 ‘아나(ANNA)’와 ‘온나(ONNA)’이다.


∎부산 대회 마스코트 ‘아나·온나’

‘하나은행 2020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마스코트의 이름은 부산 사투리 특색을 잘 살린 ‘아나(ANNA)’와 ‘온나(ONNA)’<사진>이다. ‘아나’는 ‘여기 있다’는 부산 사투리로, 탁구에서 ‘자, 받아라’며 공을 건네는 동작을 의미한다. ‘어서 오너라’라는 의미의 부산 사투리인 ‘온나’와 함께 탁구공을 주고받는 동작을 지역 언어로 잘 표현했다. 국민 공모를 통해 총 400건 이상의 마스코트 이름 중 심사를 거쳐 결정했다. 경기에서 탁구공을 ‘아나’하고 주고, ‘온나’하고 받는 의미도 담고 있다.

조민제 기사 입력 2020-02-14 다이내믹부산 제202002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강아랑 (051-888-1291)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