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이야기리포트

시민들의 힐링장, 천마산 조각공원과 전망대

야외 전시 조각품은 덤으로 볼 수 있어요.

내용

부산 천마산의 드넓은 평지와 구릉에 자리한 지붕 없는 미술관을 아시나요이곳에 전시된 작품은 총 44점이다 


IMG_7388 (2)
천마산 10리 숲길 들머리.


작품마다 기발함이 넘치는 조각 작품들이 편백나무 숲길에서 힐링하는 시민들의 발목을 잡는다.

 

IMG_7421 (2)

남해바다를 배경으로 추억 만들기.


천마산 남항 방면 모서리에는 전망대가 세워져 있다. 전망대에서 바라본 부산항 앞바다는 고요 속 풍요로움을 더해준다. 이곳에서 조망되는, 바다위에 펼쳐지는 대교들의 파노라마와 대형선박들의 묘박지는 한 폭의 그림이다.

 

IMG_7417 (2)

남해바다 위 배들의 묘박지


2020년에는 기억에 길이 남을 사건들이 있다


코로나19에 태풍, 폭우 등 자연재해까지 겹치며 가볍게 바람 쐴 만한 곳이 점점 줄어든다


실내 시설은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문을 닫은 곳이 대부분이며, 자연휴양림도 시간을 정해 사전 예약 신청을 받는 곳이 많다.


IMG_7413 (2)

44개의 조각작품이 야외에서 전시되어 있어요.


천마산(해발 324)에 자리한 천마산조각공원(서구 암남동)서구민들의 산소통 역할을 하는 힐링 숲길이 잘 정비되어 있는 곳이다


하늘에서 말이 내려왔다는 전설이 깃든 천마바위가 있고, 조각 예술작품이 16000규모의 공원에 산재해 있다. 작품은 공모전 입상작 20점과 전국 10개 대학의 교수들이 추천한 초대작가 작품 24점으로 구성햇다.


IMG_7441 (2)

편백나무 숲속 의자에서 책을 읽고 있는 한 시민.


조각공원은 계란형의 운동장을 중심으로 길을 따라 동서남북으로 뻗어 있다. 운동장 바로 옆은 어린이들이 새 소리와 바람 소리를 느끼도록 조성한 유아숲 체험원도 있다


오르막과 내리막이 반복되는 계단을 따라 오르면 양쪽으로 조각 작품이 하나둘 나타난다. 길목마다 쉴 수 있는 의자가 마련되어 있다. 복잡한 도심을 피해 나무 그늘에 자리를 잡고 휴식을 취하는 시민을 간혹 만난다.


IMG_7422 (2)

전망대에서 바라본 부산항의 모습.


천마산조각공원 전망대에 오르면 송도 해수욕장과 남항대교, 부산항대교 등이 한눈에 들어온다. 묘박지의 선박들은 수평선을 건너온 다른 세계의 선박처럼 신비로운 분위기를 낸다. 정지해 있으면서도 연속적인 풍경은 바다만이 연출할 수 있는 자연의 파노라마다.

 

IMG_7428 (2)

 영도 남항동 갈맷길 모습. 


전망대에 오르자 드넓은 바다가 펼쳐졌다. 육지는 조금의 빈틈도 허용하지 않고 아파트와 건물로 빼곡하게 차 있고, 바다는 공중을 가로지르는 다리 외에는 방해받지 않고 흐른다


영도대교와 광안대교 등을 구별할 수 있을 정도로 꼼꼼한 세밀화를 보는 기분이다. 도시와 자연이 어우러진 풍경은 무척 부산스럽다.


IMG_7419 (2)

송도 해상케이블카 모습. 


한편 전망대 안쪽으로 들어가면 바다의 면적이 조금 더 커진다. 송도해수욕장과 암남공원, 용궁구름다리까지 서구 일대가 훤하다


수평선 가까이 묘박지의 선박들은 바다 끝에서 건너온 다른 세계의 선박처럼 상상력을 불러일으켰다. 정지해 있으면서도 연속적인 풍경이 마음을 평화롭게 한다.


작성자
황복원
작성일자
2020-09-13
자료출처
다이내믹부산
제호

다이내믹부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