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민생활

‘2019 시민나무심기’ 4월 6일로 연기

당초 3월 23일 계획 … 비 예보로 2주 늦춰

내용

시민나무심기

 

오는 3월 23일 개최 예정이었던 시민과 함께하는 ‘2019 시민나무심기 행사’가 비로 인해 4월 6일로 연기됐다. 나무심기 행사는 4월 6일 오전 10시부터 북구 금곡동 낙동강 화명생태공원 일원(대천천 옆)에서 열릴 예정이다. 

 

부산시는 시민이 나무심기에 참여해 나무를 아끼고 보호하는 문화와 도시녹화운동을 확산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나무심기 행사에는 부산시장을 비롯해 시민 2천500여 명이 참가해 상록철쭉 등 2만5천 주의 나무를 심어 철쭉 동산을 조성할 계획이다. 참가 시민들에게는 유실수 등의 묘목도 나눠준다. 

 

나무심기 행사는 별도의 신청 없이 당일 오전 9시40분까지 현장에 오면 바로 참여할 수 있다. 대중교통을 이용할 경우 화명역 또는 북구 보건소에서 내린 후 걸어서 행사장에 갈 수 있다. 승용차를 이용할 경우 화명생태공원 내 주차장을 이용하면 된다. 

하나은 기사 입력 2019-03-21 다이내믹부산 제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하나은 (051-888-1291)
최근 업데이트
2019-01-15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