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정

부산시와 전통시장 상인회, 안심클린 전통시장 캠페인 펼쳐

216개 전통시장 대대적 방역 실시…코로나19 대응 안전하고 쾌적한 전통시장 방문 환경 조성

내용

그림 1 

△부산시와 216개 구·군 전통시장이 대대적인 방역을 실시하는 등 ‘안심클린 전통시장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그림은 ‘안심클린 전통시장 캠페인’ 홍보 배너. 


216개 부산시 구·군 전통시장이 대대적인 방역을 실시하는 등 안심클린 캠페인 전개에 나섰다. 
부산광역시는 부산시상인연합회(회장 박헌영), 구·군 전통시장상인(번영)회와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전통시장 상권 조기 회복을 위해 ‘안심클린 전통시장 캠페인’을 3월 초부터 진행하고 있다.


전통시장은 부산시와 함께 안심클린 캠페인을 통해 전통시장 방문객들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도록 주기적 자체 방역, 마스크 착용, 시장 주요 출입구에 손소독제 비치, 환경정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상인회는 부산에 확진자가 나오기 전부터 전통시장 및 상점가 예방수칙 이행 캠페인 안내방송을 수시로 하고 있다. 관광객 방문이 많은 중구, 해운대구, 수영구의 전통시장 및 상점가는 마스크 착용 및 점포 위생 관리 강화를 독려하고 피해 실태에 관해 중점적으로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오프라인 소비 침체로 매출에 큰 타격을 입은 전통시장에 대한 방역 지원은 구・군 보건소, 동 단위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새마을방역단, 주민자율방역단 등 여러 곳이 함께 하고 있다.

특히 BNK부산은행은 지난 2월 26일부터 전문 방역업체를 고용해 동래구, 해운대구, 수영구를 시작으로 전체 전통시장에 대한 방역을 실시, 현재 73.6%(159개 시장)의 방역을 마친 상태다. 3월 13일까지는 모든 전통시장 방역을 완료할 계획이다.


부산시 소상공인지원담당관은 “코로나19는 위기지만 이 위기를 잘 극복하고 나면 우리 부산은 더 건강하고 안전하며, 더 성숙한 부산이 되어 있을 것”이라며 “감염 확산 방지와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서로 잘 견디며 잘 이겨냈다는 격려의 의미로 전통시장을 방문 장보기 하시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김향희 기사 입력 2020-03-13 다이내믹부산 제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강아랑 (051-888-1291)
최근 업데이트
2020-01-02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