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정

부산 원도심 주민 60.5% “통합 찬성”

중·동·서·영도구 주민 2,000명 대상 여론조사 …‘통합 반대’36.2%
통합효과, 경제발전·복지서비스 향상 기대…‘원도심 낙후됐다’71.8%

내용

부산 원도심 4개 구(중·동·서·영도구) 통합에 대해 해당지역 주민 10명 중 6명이 ‘찬성’ 의견을 나타냈다. 동·서·영도구는 ‘통합 찬성’이 ‘통합 반대’에 비해 배 정도 높았고, 중구만 반대가 조금 우세했다. 원도심 주민들은 원도심이 부산의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낙후된 것으로 인식하고 있으며 ‘통합 때 필요한 사업’으로는 ‘양질의 일자리’를 가장 우선으로 꼽았다.

 

부산 원도심 4개 구 통합에 대해 해당지역 주민 10명 중 6명이 ‘찬성’ 의견을 나타냈다. 동·서·영도구는 ‘통합 찬성’이 배 정도 높았고, 중구만 반대가 조금 우세했다(사진은 부산시민걷기동호회 회원들이 천마산 전망대에서 부산항과 원도심을 배경으로 파이팅을 외치는 모습). 사진제공·국제신문
▲부산 원도심 4개 구 통합에 대해 해당지역 주민 10명 중 6명이 ‘찬성’ 의견을 나타냈다. 동·서·영도구는 ‘통합 찬성’이 배 정도 높았고, 중구만 반대가 조금 우세했다(사진은 부산시민걷기동호회 회원들이 천마산 전망대에서 부산항과 원도심을 배경으로 파이팅을 외치는 모습). 사진제공·국제신문
 

(사)한국지방정부학회(회장 윤은기)는 현대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9월 20일부터 24일까지 만19세 이상 원도심 4개 구 주민 2천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신뢰수준 95%, 표본오차 ±2.2%P) 결과를 공개했다.
 

먼저 ‘원도심 4개 구 통합’에 대해 원도심 주민의 60.5%가 찬성한다고 답했다. 반대(36.2%)보다 배 정도 많은 것이다. 지난 4월 동의대 지방자치연구소가 원도심 주민 1천2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는 ‘통합 찬성’이 41.6%였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5개월 만에 18.9%p가 증가했다. 구별 찬성 의견은 동구(67.4%), 서구(62.9%), 영도구(60.2%), 중구(42.3%) 등의 순으로 높았다.
 

‘소속(원도심) 자치구가 부산의 다른 자치구에 비해 낙후되고 있다고 보십니까?’라는 질문에는 71.8%가 ‘그렇다’고 답해, ‘그렇지 않다’(26.6%)를 크게 앞섰다. 원도심 4개 구 통합에 대한 인지도는 73%가 ‘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원도심 4개 구 통합이 지역경제 발전과 복지 수준 향상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는 절반 이상(50.2%)의 주민이 통합 효과로 인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복지서비스 수준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원도심 4개 구 통합 때 가장 필요한 사업’으로는 ‘젊은 세대가 원하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27.8%), ‘구도심 재개발 통한 쾌적한 주거환경 개선’(27.5%), ‘주민 간 갈등 해소 및 화합 유도’(13.0%) 순으로 응답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원도심 지역민들은 통합으로 젊은 세대를 위한 양질의 일자리가 늘어나고 주거환경이 개선되는 것을 최우선으로 희망하는 것이다. 
 

반면 우려되는 사항으로는 ‘통합 절차가 너무 빨라 내용을 잘 모름’(24.2%) ‘통합 효과 실제로 크지 않을 것’(23.6%) ‘부산시의 재정 인센티브 지키기 어려울 것’(20.7%) 등의 순으로 답했다. 
 

부산시는 이번 조사결과를 통해 원도심 주민들의 통합 의사를 확인한 만큼, 통합의 첫걸음인 ‘통합건의서’를 지난 9월 29일 지방자치발전위원회에 제출했다.
 

지방분권 및 지방행정체제 개편에 관한 특별법에는 광역시 내 구 가운데 인구 또는 면적이 지나치게 적은 구는 적정 규모로 통합하도록 되어 있다. 지방자치단체의 장, 지방의회 또는 주민투표권자 총수의 50분의 1 이상 주민이 구 통합을 지방자치위원회에 건의할 수 있도록 법으로 규정하고 있다. 이후 절차는 지방자치위원회 검토를 거쳐 행정안전부가 원도심 4개 구 단체장에게 통합을 권고하고 구의회 의견청취 또는 주민투표를 통해 통합을 결정한다. 
 

통합이 결정되면 구와 시 대표로 통합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원회에서 만든 통합 방안을 바탕으로 통합 구 설치법을 마련하고 내년 7월 1일 통합자치구가 출범한다.

 

원도심 통합 찬반 여론조사 

조민제 기사 입력 2017-10-12 다이내믹부산 제1797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강아랑 (051-888-1291)
최근 업데이트
2020-01-02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