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칼럼

시민평가단과 함께 한 1년 보람 커

내용

12월 오피니언 시민 권아은님

권 아 은 _  부산문화재단

나에게 2019년 부산은? 한 해 한 해, 하루하루가 특별하지 않은 날이 없지만, 올해는 내 인생에 전환점이 된 순간이다. 부산으로 직장을 옮겨 새로운 생활이 시작됐기 때문이다.

지난 3월부터 부산문화재단 예술지원팀에서 일하고 있다. 담당하는 업무는 시민평가단 운영과 음악과 거리예술 분야 지역문화예술특성화지원사업 등이다. 개인적으로 가장 인상 깊고 심혈을 기울인 업무는 다양한 분야의 시민과 만날 수 있었던 시민평가단 운영이다. 시민평가단은 부산 문화예술에 관심 많은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프로그램이다. 재단 지원사업에 선정된 공연·행사·전시 등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관람한 후, 사업 수준, 만족도, 현장 운영 항목들을 평가하는 방식이다. 행복한 파티 분위기의 발대식, 평가 역량 강화를 위한 장르별 문화비평 프로그램, 문화예술 공간투어 등도 진행한다.

부산문화재단 1층 로비에는 시민평가단의 행복한 얼굴로 만든 대형배너가 있는데, 평가단 업무를 맡은 후 가장 심혈을 기울인 첫 작업이다.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느라 힘든 순간도 있었지만 "예쁜 공간 보게 해 줘서 고마워요", "덕분에 힐링했어요"라는 말을 들으며 일하는 보람을 느꼈다. 


2019년은 나에게 '일하는 즐거움'을 깨닫게 해 준 한 해였다. 현장의 문화와 예술적 경험치를 더 쌓아 이제 '부산 문화의 즐거움'을 더 많은 시민과 나눌 수 있기를 기대한다. 


하나은 기사 입력 2019-12-05 다이내믹부산 제201914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강아랑 (051-888-1291)
최근 업데이트
2020-01-02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