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브리핑

코로나19 요양병원 집단감염 관련 브리핑
2020-10-14 조회수 20
내용
시민이 행복한 동북아 해양수도 부산, 부산시 코로나19 상황보고 라이브 2020.10.14. 2020년10월14일 부산시청 부산시 코로나19 상황보고 www.busan.go.kr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부산시 권한대행입니다.

코로나 19 감염발생 상황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금일 55명의 확진자가 추가되어 총 확진자는 541명입니다.

이 중 52명은 북구 만덕동에 소재한 해뜨락요양병원 직원과 환자이며, 

2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1명은 해외입국자(선원)입니다. 


해뜨락요양병원 집단감염 상황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어제 확진자 중 485번 확진자가 이 병원의 간호조무사였습니다.

병원의 종사자 99명, 환자 165명 등 278명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 결과, 총 52명의 추가확진자가 발생하였고, 

나머지는 음성이었습니다.


현재까지 확진판정을 받은 53명 중 

11명은 직원이며 환자는 42명입니다. 

환자 중 한 분은 사망 후 검사에서 확진결과가 나왔습니다. 

추가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실시하여 접촉자 분리와 검사를 

신속히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해당 병원의 방역수칙 준수 여부에 대해서는 

조사팀을 구성해 정밀조사를 실시할 계획입니다.


오늘 11시에 북구청에서 저와 북구청장, 의료전문가, 

16개 구군 부단체장등이 참석하여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하였고, 

그 결과 도출한 대책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먼저 부산 시역 내 전체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에 대해서 

특별 전수점검을 실시하겠습니다. 

우리시에는 168개의 요양병원과 115개의 노인요양시설, 

201개의 주야간보호시설이 있습니다. 

이들 시설의 감염관리실태, 

종사자 및 환자·이용자의 마스크 착용 여부, 

출입자 명부 작성실태 등에 대해 내일까지 전수점검을 완료하겠습니다.

비접촉면회를 포함한 모든 형태의 면회를 금지하는 한편,

요양병원에 발령되어 있는 

외부인 출입통제, 방역책임자 지정, 마스크 착용 등을 의무로 하는 

행정명령을 요양시설에 대해서도 즉시 발령하겠습니다.


다음으로 요양병원·요양시설 종사자와 환자 전체에 대해서 

진단검사를 실시하겠습니다.

우선 만덕동과 북구 지역내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에 대해 

전수검사를 금주중으로 마무리 한 후

시 전역에 대해 단계적으로 검사를 시행하겠습니다.


그리고 내일 24시까지를 기한으로 발령한

북구 만덕동 일원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등에 대한 

집합제한명령을 2주간 연장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완화되어 운영중인 

시역 내 고위험시설 전체에 대해서도 

인력을 총동원하여 집중점검을 실시하겠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은 지역별로도 가능한만큼,

며칠간의 감염추세를 면밀히 모니터링하여

거리두기 격상 문제도 검토하겠습니다.

현재 치료 중인 68명에 더해 55명의 환자가 오늘 입원하게 되면

우리시가 확보한 213개의 병상 중 90개의 병상이 남게 됩니다.

확진자 발생의 추이에 따라 

부산의료원 내 병상 추가확보(91개 추가가능), 

생활치료센터 운영도 사전에 준비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울러 러시아 선원 확진자 발생과 관련해 말씀드리겠습니다.

3척의 선박에서 지난 11일부터 어제까지 16명의 확진자가 발생하였고 

이 중 5명은 부산의료원에 입원조치하였습니다만,

이중 1척의 선박에서 확진된 11명이 격리입원 치료를 거부하여

검역법 위반으로 회항을 지시하였고, 오늘 출항할 예정입니다. 

이들 확진자는 선내 격리 중이었고, 

검역단계에서 감염 사실이 확인되어 

지역사회 추가감염 위험은 없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존경하는 시민여러분,


아무쪼록 이번에 발생한 요양병원 내 집단감염이 

지역사회 전반으로 확산되지 않도록 

관련기관과 구군 등과 총력을 다해 대응하도록 하겠습니다. 

인근지역 주민 여러분들께서도 

가급적 외출과 외식 등 외부활동을 자제해주시고, 

시와 구군의 방역조치에 적극적으로 협력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