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조형물 정보

612 개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 동래금강원비 썸네일

    [동래구]동래금강원비

    소재지
    (47700) 부산광역시 동래구 우장춘로 155, 독진대아문 뒤 (온천동)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금강공원사업소)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금강공원의 유료화를 기념하기 위해 건립
  • 촛불(원광/문학비) 썸네일

    [중구]촛불(원광/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봄이오면(박태문/문학비) 썸네일

    [중구]봄이오면(박태문/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잊을래도(김태홍/문학비) 썸네일

    [중구]잊을래도(김태홍/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세월(손중행/문학비) 썸네일

    [중구]세월(손중행/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에피소드(조향/문학비) 썸네일

    [중구]에피소드(조향/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나는 곰이로소이다 (홍두표/문학비) 썸네일

    [중구]나는 곰이로소이다 (홍두표/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원(장하보/문학비) 썸네일

    [중구]원(장하보/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외갓길(최계락/문학비) 썸네일

    [중구]외갓길(최계락/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 그리움(유치환/문학비) 썸네일

    [중구]그리움(유치환/문학비)

    소재지
    (48950) 부산광역시 중구 용두산길 37-55, 용두산공원 (광복동2가)
    관리기관
    부산시설공단
    구조
    자연석
    건립취지
    시민의 정서를 함양하고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문화명소의 홍보를 목적으로 용두산공원 진입로에 시비를 건립,'시의거리'를 조성하여 문화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시의 거리'는 부산시 문화체육과와 문인협회 부산지부가 공동으로'시의 거리'조성 추진위원회를 결성해 길이 109m, 넓이 7m로 조성되었습니다. 94년 2월 25일 1차로 5기의 시비가, 동년 12월 22일 4개의 시비가 조성되어 현재 시인 유치환 선생의 「그리움」 이 먼저길을 열고. 뒤이어 최계락 선생의「외갓길」이 먼저 , 장하보 선생의「원」,홍두표 선생의「나는 곰이로소이다」,조향선생의「에피소드」, 손중행 선생의「세월」, 김태홍 선생의 「잊을래도」, 박태문 선생의「봄이오면」, 원광선생의「촛불」이 새겨진 시비 총 9개의 시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비석의 글씨에는 서예가 경제 조영조, 현제 김종문, 동헌 오용준 등이 썼으며 장산만의 석조각으로 건립되었습니다.

자료관리 담당자

문화예술과
이진숙 (051-888-5045)
최근 업데이트
2019-01-16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