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 소상공인이 살아야 경제가 산다! 소상공인 건강지킴이 프로젝트 -

부산시, 소상공인 종합건강검진비용 25만 원 지원
부서명
소상공인지원담당관
전화번호
051-888-4781
작성자
정주희
작성일
2022-05-17
조회수
509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2018년 전국 최초로 시행된 소상공인 복지증진 사업, 전국 최대 규모로 400명 지원 ◈ 5.19.부터 선착순 접수… 부산광역시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 누리집(www.busanhopecenter.or.kr)에서 신청 가능
내용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이병진)가 장기간 이어진 코로나19로 고통을 겪어 온 지역 소상공인의 복지증진을 위해 종합건강검진 비용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8년, 부산시가 전국에서 최초로 시행한 ‘소상공인 행복복지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생업에 종사하느라 건강검진 시기를 놓치기 쉬운 소상공인이 많다는 점에 착안해 추진되었다.

 

  지원 대상은 부산시에 2년 이상 사업장을 유지 중인 소상공인으로 신청은 오는 19일부터 선착순으로 부산광역시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 누리집(www.busanhopecenter.or.kr)을 통해 진행된다. 신청자는 신청서와 사업자등록증 등 구비서류를 첨부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올해 지원 인원은 총 400명으로 전국 최대 규모로 지원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협약병원을 통해 25만 원 상당의 종합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검진 후 개별적으로 비용을 청구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하고, 질 높은 검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기존 14곳이던 협약병원을 18곳으로 확대였고, 소상공인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16개 구·군 전역에 골고루 배치되도록 하였다.

 

  신청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부산경제진흥원 또는 부산광역시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 누리집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부산경제진흥원(☎051-600-1765)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효경 부산시 민생노동정책관은 “전례 없는 코로나19 대유행과 이에 따른 경기 위축으로 민생의 최전선에서 힘겨운 상황을 감내해온 소상공인들에 위로와 응원을 전한다”라며 “경제의 근간인 소상공인의 복지 향상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사업을 시행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