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뉴스

환경일보 부산시, 광역하수도분야 ‘최우수기관’ 선정
2020-10-07 조회수 14
내용
부산광역시청

부산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9 사업연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2018년에 이어 광역하수도분야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행정안전부 산하 지방공기업평가원이 서울·부산·대구·인천·광주·대전·울산·제주 등 8개 지역을 대상으로 지속가능 경영·경영성과·사회적 가치 3개 분야 24개 세부지표에 대한 서류평가와 현장평가 등을 거쳐 이뤄졌다.


시는 지난 2018년(2017 사업연도 평가)에 이어 올해(2019 사업연도 평가)도 광역하수도분야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그동안 시는 ‘물의 도시 부산’답게 생활밀착형 하수시설관리에 초점을 두고 민관합동 경영수지 개선TF팀을 구성·운영해 경쟁력 확보를 위한 경영체계를 강화하고, 성인용·어린이용 하수도 홍보동영상을 제작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고객지향적 경영을 이어나가는 등 타 시도보다 선제적·효율적으로 하수도 경영관리에 힘을 쏟아왔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는 요금 현실화율 상승 등으로 경영의 효율성이 크게 개선된 점과 하수처리시설 에너지 효율화와 하수관로 정비 및 분류식하수관로 신설(확충) 실적을 비롯한 전 분야에서 호평을 받았다.


이에 시는 평가대상 기관 중 유일하게 ‘나등급’을 받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이 됐고, 공공성이 강조되는 현행 평가시스템상 ‘가등급’은 달성이 어려워 ‘나등급’이 실질적인 최우수등급에 해당이 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하수도관리와 원가절감·요금 현실화 등 경영혁신 노력이 이번 평가에서 좋은 결실을 보게 됐다”며, “앞으로도 미래지향적이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하수관리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