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뉴스

연합뉴스 "원도심 대개조 3조3천억원 예산 확보 입법 총력"
2019-10-16 조회수 124
내용
부산 중·동구 북항 매립지 전경.jpg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은 16일 성명을 내고 부산시가 발표한 부산 원도심 대개조와 관련한 예산 확보와 입법 지원에 총력을 쏟겠다고 밝혔다.

 

민주당 부산시당은 "중구와 서구, 동구, 영도구, 부산진구, 남구 등 원도심은 과거 부산의 중심지였으나 시대 변화에 따라갈수록 쇠락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과거 전임 부산시장들이 구호에만 그쳤던 원도심 부활 프로젝트를 오거돈 호 부산시정이 본격적으로 추진에 나선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어 "부산 남항과 북항, 도심하천을 연결해 영도 물양장 재생과 우암·감만 연구개발지구, 범천 수변공원 조성사업, 크루즈 운항, 천마산 관광 모노레일, 영주동 예술 카페거리 조성 등 27개 지역별 특화사업이 추진된다"고 설명했다.

 

민주당 부산시당은 "국비와 시비, 민간자본 등 3조3천억원 예산이 투입되는 원도심 대개조 사업은 북항 재개발과 경부선 철도 지하화, 2030 부산 월드 엑스포 등의 사업과 연계해 추진된다"며 "원도심 대개조를 통한 지역 균형 발전과 시민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예산 확보와 입법 지원에 당력을 총동원하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