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공약&매니페스토 > 공약뉴스

공약뉴스

연합뉴스 부산시 출자 918억원 규모 모태펀드 선정
공약 [1-6-2] 부산형 IT·CT 육성 펀드 조성
2020-04-28 조회수 154
내용
부산시청.jpg

부산시는 정부가 28일 발표한 '한국모태펀드 2020년 제1차 정시 출자사업' 공모에서 부산시가 출자한 4개 펀드가 신규 선정됐다고 밝혔다.

 

한국모태펀드는 중소벤처기업부 등 정부 부처 10곳이 민간과 공동 출자해 벤처펀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펀드 규모는 총 918억원으로, 국비 555억원, 부산시비 100억원, 민자 263억원이 출자됐다.

 

선정된 4개 펀드는 위 스타트업(WE Start-Up) 펀드 1호, 케이브릿지 관광 산업 레벨업 투자조합, BNK 지역 균형성장 투자조합, 제피러스랩 개인투자조합 제1호다.

 

부산에 본사나 지사를 둔 분야별 투자조합 운용사가 앞으로 8년간 이 펀드들을 운용할 예정이다.

 

부산시는 이번 출자사업 공모에 출자금 100억원을 투입해 약 8배에 해당하는 818억원의 외부 출자금을 유치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설명했다.

 

부산시는 모태펀드를 유치해 5G, 로봇 등 기술기반 분야, 관광 서비스, 마이스(MICE·복합전시산업)·레저산업 분야 등에 실질적인 투자를 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역대 최대규모의 펀드 유치로 기존 제조업 중심의 성장 한계를 극복하고, 4차 산업혁명을 위한 과감한 투자를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