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지질명소탐방 > 이기대 > 소개

소개

이기대 염기성 암맥

이기대 염기성 암맥 사진

이기대 Igidae

바다를 향한 불의 신(VULCAN)

약 8천만 년 전 격렬했던 안산암질 화산활동으로 분출된 용암과 화산재, 화쇄류가 쌓여 만들어진 다양한 화산암 및 퇴적암 지층들이 파도의 침식으로 발달된 해식애, 파식대지, 해식동굴과 함께 천혜의 절경을 이루고 있습니다.

해안가를 따라 오륙도까지 이어지는 트레일코스를 통해 구리광산, 돌개구멍, 말꼬리구조, 함각섬석 암맥 등의 다양한 지질 및 지형경관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지명유래

'이기대(二妓臺)'는 장산봉이 바다로 면한 동쪽 바닷가에 있는 대(臺)로 용호3동에 속한다. 용호하수처리장에서 고개 하나를 넘은 곳이다. 장산봉(225.3m) 동쪽 바닷가는 기기묘묘의 바위 절벽으로 경관이 뛰어났지만 사람이 오가는데는 위험하다. 그래서 바다에서 배로 그 경관을 즐긴다. 그러나 이기대 자리는 바다에 접한 암반이 비스듬한 경사로 기울어져 바다로 빠져드는 자리다. 그 자리는 거의 평면에 가깝다. 그렇게 평면이 가깝게 된 곳이 산을 따라 2㎞ 정도 바닷가를 이었다. 그 바위반석에서 동해를 바라보는 경관과 밀려드는 파도를 바라보는 경관이 빼어났을 뿐 아니라 낚시꾼의 낚시터로 아주 좋은 곳이다. 이곳에서 바다너머 동해에서의 일출과 월출의 경관 또한 일품이다. 그동안 작전지구가 되어 민간인 출입이 금지되었다가 1993년에야 민간인에 개방되었다. 이기대라는 명명은『동래영지』의 기록에 보인다.

『동래영지』는 경상도 좌수사였던 이형하(李亨夏: 1849, 12.30∼1950.8.21 재임)가 종전의 기록을 토대로 하여 보충 수집하여 좌수영의 역사와 지리에 소상하게 기록한 책이다. 이 책 산천조에는 이기대라 적고 ''左營南十五里 上有 二妓場 云(좌수영에서 남쪽으로 15리에 있다. 위에 두 기생의 무덤이 있어서 그리 말한다)''고 했을 뿐 구체적인 내용은 쓰여 있지 않다.

향토사학자 최한복(崔漢福 : 1895∼1968 : 수영출신)씨에 의하면, 임진왜란 때 왜군들이 수영성을 함락시키고는 경치 좋은 이곳에서 축하잔치를 베풀었는데 수영의 기녀 두 사람이 잔치에 참가하였다가 왜장에 술을 잔뜩 권하고 술 취한 왜장과 함께 물속에 떨어져 죽었다는 데서 이기대라 했다고 전하고 있다.

오륙도-이기대 지질탐방로

이기대의 유래 - 이곳은 임진왜란 때 왜군들이 수영성을 함락 시킨 후 경치가 빼어난 이곳에서 잔치를 벌였는데, 수영의 두 명의 기생이 잔치에 참석했다가 왜장에게 술을 잔뜩 권해 취하게 한 뒤 술에 취한 왜장을 안고 바다에 몸을 던진 곳으로서, 두 기생을 기리기 위해 이기대라 부르기 시작했다고 전해진다. 
                        이기대 암석해안의 생태 - 이기대의 암석해안에는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고 있다. 썰물이 완전히 빠져나간 갯바위에는 좁쌀무늬총알고둥, 총알고둥, 갈고둥, 거북손, 따개비류가 새사위에 띠를이루며 살고 있다. 바로 그 아래층에는 담치, 석회조류, 바위게, 풀게, 대수리, 밤고둥, 갯지렁이류가 살고 있다. 이기대에서는 전형적이나위해안의생태계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오륙도의 유래 - 동쪽에서 보면 여섯 봉우리가되고 서쪽에서 보면 다섯 봉우리가 되어 오륙도라부르게 되었으며, 밀물과 썰물에의해 섬이 5~6개로 보여 오륙도라는설도 있다. 2007년 10월1일 명승제24호로 지정된 오륙도는 동해와 남해를 구분하는분기점이다.
                        오륙도의 생태 - 오륙도는 육지와 바다에서 서식하는 다양한 동식물들이 공존하는 독특한생태계를이룬다. 다정큰나무, 용가시나무, 갯쑥부쟁이, 해국, 느릅, 보리수, 사철나무, 땅채송화, 갯고들빼기, 괭이밥 객장구채 등 50여종에 달하는 식물들과 솔개,매, 민물가마우지,바다직박구리, 괭이갈매기와 같은 새들의 터전이며, 총알고둥, 갈고둥, 따개비, 바위게, 대수리 맵사리 등 60여종의 바다생물들이 서식한다.
  • 지질공원안내센터 작은이미지
  • 지질공원안내센터

    이기대의 지질명소와 지오트레일을 안내하기 위한 곳으로 이기대입구 이기대 공원관리사무소 내에 위치해 있습니다. 센터 내부에는 부산지질공원과 이기대 트레일 리플릿이 비치되어 있어서, 지질명소에 대한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습니다.

  • I1.어울마당 작은이미지
  • I1.어울마당

    부산의 관광명소인 광안대교, 누리마루, 해운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곳으로, 영화 "해운대"의 촬영지로 유명합니다.

  • I2.돌개구멍 작은이미지
  • I2.돌개구멍

    해안가에 발달한 화산각력암에 마치 공룡 발자국과 같은 형태가 보입니다. 이는 바위의 빈틈에 들어간 자갈이나 모래가 파도에 의해 회전하면서 서서히 바위를 깎아내어 만들어진 돌개구멍(포트홀, phthole)입니다.

  • I4.구리광산 작은이미지
  • I4.구리광산

    일제강점기때 이 일대에 총 5개의 구리광산 갱도가 있었는데, 그 중 하나였던 이곳은 깊이가 무려 수평 550m, 수직 380m에 달했다고 합니다. 당시 이곳에서는 순도 99.9%의 황동이 많이 생산되었으나, 지금은 갱도입구가 막혀있습니다.

  • I5.해녀막사 작은이미지
  • I5.해녀막사

    해녀들이 조업 후 휴식을 취하거나 어구를 보관하기 위한 장소로 사용되는 곳입니다. 바다를 향한 거북 머리모양의 바위에 인간이 돌을 쌓아 만든 해녀막사는 이기대를 삶의 터전으로 하는 이들의 애환이 녹아 있습니다.

  • I6.해식동굴 작은이미지
  • I6.해식동굴

    가파른 절벽을 이루는 암석의 약한 부분이나 빈틈이 오랜 시간동안 파도에 의해 깎여 나가 만들어진 자연동굴입니다. 이기대의 해식동굴은 육지에 노출되어 있어 관찰하고 체험할 수 있습니다.

  • I7.함각섬석암맥 작은이미지
  • I7.함각섬석암맥

    뜨거운 마그마가 지층의 약한 부분이나 빈틈을 맥상으로 뚫고 올라간 암맥을 볼 수 있습니다. 이곳의 암맥은 유색광물 중의 하나인 각섬석이 큰 결정으로 다량 함유되어 있는 것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 I8.화산각력암층 작은이미지
  • I8.화산각력암층

    백악기 당시 폭발적인 화산 분출로 인해 쌓인 안산암질 화산각력암이 트레일을 따라 넓게 발달되어 있습니다.

  • I9.보석광물 벽옥 작은이미지
  • I9.보석광물 벽옥

    화산각력암에 마치 붉은색 물감으로 칠을 해놓은 듯한 이것은 보석광물인 벽옥(jasper)입니다. 보통 화산 분출로 형성된 화산암이나 응회암 중에서 맥을 이루며 산출됩니다.

  • I10.응회질퇴적암층 작은이미지
  • I10.응회질퇴적암층

    폭발적인 화산활동 이후 휴지기에 화산재들이 섞여 있는 퇴적암(사암과 이암)이 층층이 쌓여 만든 층리가 잘 나타납니다.

  • I11.구름다리 작은이미지
  • I11.구름다리

    총 연장 127m의 5개 현수교로 이루어진 해안절벽을 가로지르는 구름다리를 걸으며 즐길 수 있는 탁 트인 조망과 자갈소리는 이기대를 대표합니다.

이기대와 오륙도의 지질

이기대와 오륙도의 지질층 도표

이기대와 오륙도 지역은 약 8천만년 전 중생대 백악기 말 격렬했던 화산활동으로 분출된 용암과 화산재, 화산 쇄설류가 쌓여 만들어진 화산암과 응회질 퇴적암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특히 이기대 해안가와 오륙도 선착장을 따라서 화산각력암, 응회질 퇴적암과 이를 뚫고 올라온 암맥들이 잘 발달되어 있습니다.

자료관리 담당자

환경보전과
강가령 (051-888-3636)
최근 업데이트
2017-10-31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하단 오륙도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