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문화관광

전 세계 13개 도시 어린이와 함께 한 제14회 BIKY 공식 포스터 공개

‘노는 게 가장 좋아’ 주제 … 한국 김민지·폴란드 그레지크 등 작품 29점 반영

내용

 

제14회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Busan International Kids & Youth Film Festival·BIKY) 공식 포스터<사진>가 공개됐다.
해마다 BIKY는 어린이를 대상으로 그림 공모를 실시해 어린이들의 참여를 이끌고, 선정된 작품으로 포스터를 제작해왔다. 올해는 국내 뿐 아니라 유네스코 영화 창의도시 13개 도시와 함께 국제 공모로 진행했다.

 

제14회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 공식 포스터
- 출처 및 제공 :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조직위원회


선정된 작품은 국내 작품으로 부산 동원초등학교 김민지(8)의 ’오로라야 같이 놀자‘를 포함한 20개 작품, 국외 작품은 폴란드 패트릭 그레지크(11)의 '잠시 동안의 즐거움(A minute of real joy)'을 포함한 9개 작품 등 총 29개 작품이다.
‘노는 게 가장 좋아’ (‘I Love Playing’)를 주제로 진행된 올해 공모는 주제에 걸맞게 현실과 상상의 세계까지 포함한 다양한 놀이의 모습과 풍경을 밝고 행복한 느낌으로 표현한 작품들이 많았다고.


포스터는 선정된 작품을 바탕으로 BIKY 차성욱 미술감독이 디자인했다. 아이들이 놀이, 더 나아가 ‘문화’를 통해 자유롭게 상상력을 키우도록 하자는 의미를 담아 동화 ‘피터 팬’에 나오는 영원한 어린이들의 이상향인 원더랜드의 이미지를 시각화했다. 공모전 수상작은 영화제 기간 중 영화의전당에서 전시한다.
이번 포스터 공모에 참가한 스페인 줄리아 데 라 로사(13)는 BIKY 초청 게스트로 부산을 방문, 어린이청소년 제작영화 경쟁부문인 ‘레디액션’의 본선 심사위원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제14회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는 오는 7월 9~15일 영화의전당과 북구문화빙상센터에서 열린다.
문의 (051-743-7652)

 

김영주 기사 입력 2019-05-02 다이내믹부산 제201904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하나은 (051-888-1298)
최근 업데이트
2019-07-23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